과기정통부 장관 "망 이용료 부과 법안 적극 협조"…넷플릭스 무임승차 못한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넷플릭스, 구글 등 글로벌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인터넷 망 이용료 지급 의무를 규정하는 법안 도입에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2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과기정통부 종합 국정감사에서 임 장관은 넷플릭스 등 해외 부가통신사업자의 망 무임승차 논란에 대해 국내 CP와의 역차별 문제도 있고 현재 제기되는 문제가 적절한만큼 적극적으로 문제에 관심을 갖고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는 김영식 의원(국민의힘)이 문재인 대통령이 언급한 합리적 망 이용료 부과 문제를 언급하며 공정계약을 챙겨달라는 것에 대한 과기정통부의 대응을 물어 본 것에 대한 답변이다. 김 의원은 "오징어게임 등 K콘텐츠를 통해 전세계에서 막대한 수익을 창출하는 넷플릭스가 한국에선 망 이용료를 내지 않는 문제를 지적한건데, 과기정통부의 복안은 뭐냐"고 물었다.

19일 문 대통령은 김부겸 국무총리와 주례회동에서 "글로벌 플랫폼은 그 규모에 걸맞게 책임을 다할 필요가 있다. 합리적 망 사용료 부과 문제와 함께 플랫폼과 제작업체간 공정한 계약에 대해서도 챙겨봐 달라"고 지시한 바 있다.

김 의원은 자신이 지난 7월 발의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 통과에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고, 임 장관은 "법률적으로 검토가 필요하고, 적극 협조하겠다“고 답했다.

김 의원이 대표 발의한 개정안은 대형 부가통신사업자(넷플릭스, 구글, 네이버 등 대형 CP)가 자사 서비스 제공을 위해 인터넷 망을 이용하는 경우, 정당한 대가를 지급하지 않고 망의 연결을 제공받거나 제공할 것을 요구하는 행태를 금지 행위로 규정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체크막스, 심각해지는 ‘SW 공급망 보안 위협’ 3가지 해법 제시

체크막스(Checkmarx)가 오픈소스 환경에서 소프트웨어(SW) 개발 시 발생할 수 있는 보안 위협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정보기술 연구 자문사인 가트너는...

포블게이트, 지속가능한 성장 위해 ESG 경영 속도 낸다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는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먼저, 포블게이트는 가상자산 거래소 최초로 ESG부문을 상장 평가...

카카오 VX, ‘카카오골프예약’ 제휴 골프장 300개 돌파!

카카오 VX의 골프 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과 제휴를 맺은 골프장 수가 300개를 돌파했다. 2019년 5월에 첫 선을 보인 ‘카카오골프예약’은 빅데이터에 인공지능...

카카오모빌리티, CEO직속 이용자 권익 보호 전담조직 신설하고 ‘ESG 강화’ 나선다

카카오모빌리티가 ESG 강화 행보의 일환으로, 이용자 권익 인식 제고 및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용자 중심 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