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은 '픽셀7', 메타는 'MR 헤드셋'으로 애플에 맞불

구글, 10월 6일 픽셀7, 픽셀 워치 등 신제품 발표
메타, 10월 11일 퀘스트2 이을 신형 MR 헤드셋 공개할 것

[AI요약] 오는 7일(이하 현지시간) 애플이 아이폰14 시리즈를 비롯한 신제품 발표가 예정된 가운데 구글과 메타가 오는 10월 신제품 출시를 통해 맞불을 놓는다. 구글은 픽셀7 스마트폰, 메타는 새로운 MR 헤드셋 기기가 주인공이다.

구글 픽셀 7 스마트폰 (사진=구글)

구글은 6일 공식 발표를 통해 오는 10월 6일 뉴욕에서 하반기 하드웨어 신제품 공개 행사를 가질 것이라고 밝혔다. 신제품 공개 무대의 주인공은 최신형 픽셀7 및 픽셀7 프로 스마트폰, 그리고 픽셀 워치 스마트워치다.

구글의 픽셀7 안드로이드 13을 탑재한 구글의 차기 플래그십 스마트폰이다. 애플 아이폰14 그리고 직접적으로는 삼성 갤럭시 폴더블폰 시리즈에 맞서는 위치를 가진다. 픽셀 7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재활용 알루미늄 섀시를 사용한 외관 디자인에 새로운 AI 카메라 시스템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픽셀 워치(Pixel Watch)는 안드로이드 13 기반 '웨어 OS 3'를 탑재하고 베젤리스 디자인에 측면 터치 용두를 갖추고 있다. 경쟁 스마트워치와 마찬가지로 각종 앱을 활용한 건강 및 피트니스 관리 기능을 제공하며, 구글이 인수한 핏비트(Fitbit) 소프트웨어와도 긴밀하게 통합한다. 픽셀 워치는 픽셀 7 출시와 함께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도 10월 행사에는 구글은 네스트(Nest) 제품군에 대한 업데이트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네스트 제품군에는 가정용 AI 스피커, 유무선공유기 등 네트워킹 제품, 실내 온도 조절기, 초인종, 보안 카메라 등이 포함된다.

메타 MR 헤드셋 프로젝트 캄브리아(Project Cambria)을 테스트하는 마크 저커버그 메타 CEO (사진=메타)

메타 역시 오는 10월 11일 연례 가상현실 컨퍼런스인 커넥트(Connect)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마커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CEO)는 페이스북을 통해 올해 커넥트 행사에서 현재 개발 중인 새로운 VR 헤드셋 신제품을 공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메타의 신형 혼합현실(MR) 헤드셋은 프로젝트 캄브리아(Project Cambria)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다. 저커버그 CEO가 시제품을 착용하고 가상현실 환경을 즐기는 모습이 최근 공개되기도 했다.

프로젝트 캄브리아는 컬러 패스스루 기능을 지닌 차세대 기기로 기존 VR 지원은 물론 더 현실감 높인 MR 구현 기능까지 갖추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격 역시 현재 판매되는 메타 퀘스트2 헤드셋보다 비싼 800달러 이상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더불어 MR 헤드셋을 지원하는 메타버스 서비스인 호라이즌 월드(Horizon Worlds)의 업데이트에 대해서고 다양한 비전과 계획이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추현우 기자

goodgl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ASA-FCC, 우주쓰레기 놓고 밥그릇 싸움… 우주 기업들 눈치보기

미연방통신위원회(FCC)가 미의회의 집중 견제를 받고 있다. 표면상 이유는 FCC가 지난달 29일 독자적인 ‘위성 탈궤도 규칙’을 단독 통과시켰기 때문이다. 지구저궤도상의 우주쓰레기 처리 기한을 기존의 25년에서 5년으로 크게 줄이기로 표결해 시행키로 했다.

[한국전자전 2022] 메타버스 시대 도전장 내밀 '강소기업' 한눈에

한국 전자전과 동시 개최된 ‘2022 메타버스 코리아’ 에선 메타버스의 핵심 기술인 NFT, 블록체인, 디지털 휴먼뿐 아니라 항공, 유통,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산업에 걸쳐 적용되고 있는 메타버스 서비스의 최신 시술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었다.

유튜브 프리미엄, 4K 동영상 옵션 카드 '만지작'

[AI요약] 유튜브의 유료 구독서비스인 유튜브 프리미엄이 4K 동영상 옵션을 테스트하고 있다. 이렇게 되면 시청자는 유튜브로 4K 고해상도 동영상을 감상하려면 유튜브 프리미엄을 구독해야 한다. 유튜브 수익성을 더욱 끌어올리기 위한 계획 중 일부로 해석된다.

[한국전자전 2022] 모빌리티의 미래, 국내 자율주행 기술의 현주소는?

올해도 어김없이 한국전자전(이하 KES)이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서울 코엑스에서 4일부터 7일까지의 일정으로 개최됐다. 특히 주목을 받은 것은 자율주행 ‘레벨 3’에 이어 완전 자율주행 단계인 ‘레벨4’ 상용화를 목전에 둔 스타트업들의 기술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