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도트-그리드위즈, ‘모빌리티 에너지 플랫폼 구축’ 업무협약

E-모빌리티 충전 서비스 허브 플랫폼 그린도트가 데이터 기반 클린테크 기업 그리드위즈와 ‘모빌리티 에너지 플랫폼의 하드웨어 개발 및 운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5일 진행된 이번 협약은 신재생 에너지 모빌리티의 활성화, 전기차 충전에 필요한 통신 및 제어 솔루션 보급, 서비스의 고도화 등을 통해 친환경 운송수단 보급 및 사용자 편의성을 확대하고 온실가스 배출절감, 에너지 저장장치(ESS) 그리고 전력수요관리(DR) 사업 추진에 대한 상호협력을 기반으로 이루어졌다.

양사는 ▲충전기 등 하드웨어 연구개발 및 제작 ▲충전기 및 배터리 교환(Battery Swapping System·BSS) 운영 및 관리 ▲전력, 충전기, ESS 솔루션 판매사업 등에 적극 협력해 모빌리티와 친환경 에너지가 결합된 새로운 사업 확장에도 힘쓸 예정이다.

그린도트는 전기자동차 충전 및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 스테이션을 구축한 뒤 자체 개발 중인 사용자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모빌리티 충전 스테이션 안에서 이루어지는 빅데이터를 분석해 공유한다. 이를 기반으로 그리드위즈는 가상발전소(VPP)의 예측과 제어 핵심기술로 전력수요관리에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이화진 그린도트 대표는 “그린도트는 그리드위즈가 보유한 에너지 예측 제어 고도화 기술과 ESS 및 DR 관련 최고 전문가들과의 다양한 업무 교류를 통해 모빌리티와 신재생 에너지가 결합된 새로운 서비스를 만들어 낼 것”이라며 “이번 MOU가 친환경 모빌리티 산업을 한 단계 성장시키는 데 이바지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현웅 그리드위즈 E-모빌리티 사업총괄은 "향후 전기차는 단순한 전기 소비처가 아닌 가치 있는 에너지 자원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그린도트와의 기술 협력을 통해 충전 서비스를 넘어 에너지 서비스까지 연결되는 에너지 소비자의 모든 여정을 함께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그린도트는 친환경 충전 공간을 중심으로 모빌리티와 에너지를 결합한 E-MaaS(Energy-Mobility as a Service)와 융복합 커머스를 제공하는 ‘E-모빌리티 충전 서비스 허브 플랫폼’을 구축 중이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유아이패스, 신규 기능 업데이트 공개

엔터프라이즈용 자동화 소프트웨어 기업 유아이패스(UiPath)가 글로벌 유저 컨퍼런스 포워드5(FORWARD 5)에서 최신 플랫폼 업데이트를 선보였다.

편의점 마감 상품 배달… 라스트오더 '편의점 배달 서비스' 론칭

마감할인상품 거래 서비스 라스트오더는 오는 10월 1일부터 세븐일레븐 편의점 상품 배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NHN페이코 간편 결제 서비스, 다이소도 반했다

NHN PAYCO(이하 NHN페이코)는 균일가 생활용품점 아성다이소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 다이소와 매장 기반 배송 서비스인 샵(#)다이소에 페이코(PAYCO) 결제 서비스를 적용했다고 30일...

아드리엘 마케팅 솔루션 ‘애드옵스’, 기흥그룹 도입했다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맥라렌 서울·애스턴마틴 서울 등 글로벌 모빌리티 브랜드 국내 총괄을 맡고 있는 기흥그룹과 손잡았다. 30일 아드리엘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