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인 코로나 백신 예약, 클라우드로 푼다…베스핀글로벌, 기술TF 현장 투입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이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 문제 해결을 위해 나섰다. 전 국민이 코로나 백신 예약에 관심을 가지고 시스템에 접속하고 있지만, 자주 접속장애 등 문제가 발생해 혼란을 겪고 있다. 이에 대해 베스핀글로벌 측은 현재의 백신예약시스템이 대량의 접속자가 몰리면 부하가 발생해 오류가 발생 할 수 밖에 없는 구조라고 진단하고, 확장이 유연한 클라우드를 사용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판단했다.

해당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베스핀글로벌은 전 국민들이 어려움 없이 예약 가능한 시스템 구축을 최우선 목표로 전사적 역량을 총 집결해 적극 나선다고 전했다.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엔지니어와 개발자 등으로 구성된 실무단(TF)를 23일부터 현장을 투입해 시스템 점검을 시작하는 한편, 구체적인 문제 파악 후 클라우드 전환 등 대책을 마련해 정부에 제시할 예정이다.

앞서 베스핀글로벌은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의 온라인 개학을 대비해, 100만명 동시접속이 가능하도록 단기간에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이사는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국가의 현안을 해결함에 있어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사명감으로 시스템의 문제를 해결하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빅테크가 꿈꾸는 '초거대AI', 10년 안에 특이점 올까?

[AI 요약] 미래학자이자 구글의 인공지능(AI) 책임자였던 레이 커즈와일(Ray Kurzweil)은 자신의 저서 ‘특이점이 온다’를 통해 AI 컴퓨터가 인간의 지능을 앞서는 시기를...

中 헝다그룹 파산설에 휘청이는 세계 증시·가상화폐

중국발 악재가 세계 경제를 타격했다. 세계 경제의 지표라 할 수 있는 뉴욕 증시가 중국 부동산 개발업체 '헝다그룹' 파산 우려로 일제히...

당근마켓 ‘불법거래 STOP’,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당근마켓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된 불법 거래를 근절하고 중고거래 이용자 보호와 안전을 강화하는 새로운 운영 정책(가이드 라인)을 발표했다. 17일 당근마켓에...

토스, 37개 포지션 100여명 ‘기술인력 대거 채용’

오는 10월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가 17일 사업 확장에 따른 대규모 인력 채용을 밝혔다. 채용 대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