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5G 특화망 수요 신속 지원 "심사 기간 1개월로 단축"

건물, 공장 등에 특화된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5세대(5G) 이동통신 특화망 수요를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주파수 할당 심사 기간이 3개월에서 1개월로 단축된다. 또 주파수 이용대가보다 신청서류 작성 비용이 더 소요되는 점을 개선하기 위해 제출 서류가 절반 수준으로 간소화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7일 '주파수할당 신청 절차 및 방법 등 세부사항' 고시 개정안을 행정 예고하고, 10월 7일까지 의견수렴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G 이동통신 특화망은 건물, 공장 등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맞춤형 망으로, 기존 5G와 달리 다양한 사업자가 제한된 지역에서 소규모 망 투자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특징이 있다.

그러나 기존의 주파수 할당 절차는 전국 단위의 이동통신 사업을 가정하여 가입자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지 등을 심도 있게 심사하도록 규정되어 있어 제한된 지역, 기업 간 거래(B2B) 형태로 신속하게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 5G 특화망 사업자에게는 심사 절차와 제출서류가 과도한 측면이 있었다.

5세대(5G) 이동통신과 특화망 특성 비교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기정통부는 이를 개선하기 위해 5G 특화망 특성에 맞는 대폭 간소화된 절차를 마련하였다.

우선 심사 절차를 통합‧간소화하고 재무적 측면을 최소한으로 심사하도록 하여, 신속한 사업 진출(심사 기간 3개월→1개월)과 소규모 자본으로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또한, 주파수 이용대가 보다 신청 서류 작성 비용이 더 소요되는 점을 개선하기 위해 제출 서류를 절반 수준으로 간소화(제출 항목 23개→12개) 하여 신청 기업의 부담을 획기적으로 완화하였다.

한편, 다수의 사업자가 혼‧간섭 없이 동일 주파수를 안정적으로 공동사용할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 체계도 마련하였다.

최우혁 전파정책국장은 “다양한 사업자가 신속하고 원활하게 5G 특화망 사업에 진출할 수 있도록 기존 절차를 과감히 개편하였다”라고 설명하며, “이번 규제 개선으로 디지털 뉴딜 핵심 기반인 5G가 다양한 산업 분야에 확산되어 디지털 혁신을 촉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카카오엔터, 2030 세대 사로잡을 ‘어른로맨스 공모전’ 연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2030 세대를 사로잡을 카카오웹툰 ‘어른로맨스 공모전’을 내달 7일 개최한다. 창작자 발굴의 일환으로 준비된 이번 공모전 당선작은 1000만원의 상금은 물론...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가 만드는 '데이터 선순환 생태계'

정부가 2017년부터 쌓아온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170종, 4억 8000만건을 '인공지능 허브'를 통해 민간에 개방한다. 인공지능 허브를 통해 개방되는 AI 학습용...

베스핀글로벌-AWS코리아, 메타버스서 클라우드 솔루션 엑스포 개최

베스핀글로벌이 아마존웹서비스(AWS) 코리아와 함께 메타버스 공간에서 클라우드 솔루션 엑스포 ‘사스 온 메타버스’ 행사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20일,...

강금실 전 법무부장관 법무법인 원과 손잡은 ‘뉴인’ 모바일 앱 기반 ESG 교육 서비스 론칭

에듀테크 기업 뉴인이 법무법인 원과 함께 ESG(환경, 사회, 지배 구조) 온라인 교육 서비스 ‘ESG KNOW & HOW’를 오는 17일 론칭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