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신약 개발도 지원하는 AI

AI로 당뇨병, 저혈당 등의 신약 개발이 더 빨라진다.

SK C&C는 가천대길병원과 함께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 발굴을 돕는 AI 서비스 '아이클루-티디엠디'를 출시한다고 전했다.

신약 개발의 경우 '타깃 발굴-후보 물질 도출-비임상, 임상 시험-허가'의 단계로 진행된다.

여기서 '아이클루-티디엠디' 서비스는 대사성질환을 유발하는 요소를 AI로 분석하는 역할을 한다. 

AI가 신약 개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유전자나 단백질 타깃을 골라내는 것.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시판 중인 치료제의 27건 타깃 모두 높은 점수로 분석했으며, 현재 개발중인 혁신 타깃도 높은 점수로 제안해 그 성능을 입증했다고 SK C&C는 전했다.

가천대길병원 최철수 교수는 "AI∙빅데이터를 이용한 신약 타겟발굴 패러다임 변화는 글로벌 제약사 뿐만 아니라 중소벤처 기업 등에도 혁신신약 개발의 기회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윤동준 SK C&C 헬스케어 그룹장은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타깃 도출부터 검증까지 신약 개발 연구 개발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다"고 말했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토스증권, 첫 거래 고객 대상 1천 달러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

토스증권이 자사 서비스 첫 거래 고객들을 대상으로 이 달 말까지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토스증권에서...

카카오픽코마, 글로벌 모바일 소비자 지출 앱 TOP10 올랐다

카카오픽코마는 자사가 운영하는 글로벌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전 세계 모바일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지출한 앱(2021년 기준, 게임 제외) TOP10에 선정됐다고...

AI반도체 개발에 4000억원 투입…'초거대AI 생태계' 만든다

올해부터 본격화되는 초거대 인공지능(AI) 서비스 개발 활성화를 위해 민관이 협력을 강화한다. 이미 1조 원 투자가 진행 중인 AI반도체 '10년 프로젝트'에...

풀필먼트 IT 볼드나인, 첫 '시리즈 A' 투자유치

볼드나인이 5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볼드나인은 풀필먼트 IT 스타트업이다. 17일 볼드나인은 포스코 기술투자와 베일리PE가 주관해 국내 유수의 기관으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