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들린-시프티, HR 서비스 강화를 위한 MOU 체결

채용관리 솔루션 스타트업 두들린은 통합 인력관리 솔루션 기업 시프티와 편리하고 효율적인 인적자원관리(HR)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두들린이 운영하는 채용관리 솔루션 ‘그리팅’과 ‘시프티’는 각각 채용관리와 인력관리 분야에 전문성을 갖춘 버티컬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이다. 양사는 “긍정적인 SaaS 생태계 조성을 위한 상호 공감대를 바탕으로 HR 서비스의 효율성을 높이고 이용 고객의 편의를 제고하고자 서비스 연동을 위한 업무 협약을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리팅은 모집 공고부터 합격 통보에 이르는 전체 채용 과정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채용관리 플랫폼이다. 여러 채용 플랫폼에서 들어온 이력서를 동일한 포맷으로 한 번에 열람하고 관리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각 지원자별 평가, 일정 조율, 합격 유무 통보를 한 공간에서 할 수 있어 인사담당자와 경영진의 효율적인 의사소통이 이뤄진다.

시프티는 기업 규모와 관계없이 휴가 관리, 출퇴근 기록, 근태정산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통합 인력관리 솔루션이다. 사무직은 물론, 교대 근무와 같이 스케줄링이 까다로운 현장직 근로 관리도 쉽게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두 서비스가 연동되면 그리팅을 통해 합격한 지원자의 정보가 시프티에 실시간으로 등록돼 직원 및 조직 정보가 생성되고, 조직에 자동으로 초대된다. 인사담당자가 합격자의 정보를 일일이 입력할 필요가 없어 인사 정보 반영 및 관리가 손쉬워질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기능은 연동 작업을 완료한 후 올해 3분기부터 제공될 예정이다.

신승원 시프티 대표는 “국내 B2B SaaS 솔루션들은 슬랙, 노션과 같이 자유롭게 연동되는 글로벌 SaaS들과는 달리 서로 연동되지 않아 HR, 재무, ERP 등 각 영역별로 솔루션을 따로 관리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며 “시프티는 HR 관련 분야를 우선으로 서비스 간 연동을 확장하는 동시에 함께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타 전문 분야의 SaaS 솔루션들과도 적극 협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태규 두들린 대표는 “전문성을 갖춘 두 버티컬 솔루션이 만나 채용에서 인력관리까지 범위를 확장해 효율성을 극대화한 HR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두들린은 다양한 서비스와의 활발한 업무 협력을 통해 그리팅을 더욱 편리하고 가치 있는 서비스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스테이지 대학생 웹소설 공모전 2022’ 개최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자사의 무료 웹소설 자유연재 플랫폼 카카오페이지 스테이지(이하 스테이지)에서 ‘스테이지 대학생 웹소설 공모전 2022’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스테이지는...

여성 헬스케어 스타트업 모션랩스, '퍼스트펭귄형 창업기업' 선정

여성 헬스케어 전문 기업 모션랩스가 신용보증기금(KODIT)으로부터 2022년 ‘퍼스트펭귄형 창업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2일 밝혔다. 신용보증기금의 ‘퍼스트 펭귄’은 사업성과 기술력, 미래 성장성 등을...

비브스튜디오스 버추얼 스튜디오 ‘AR기술’ 구현된 ‘화려한 고척 스카이돔’

눈부신 초실감 영상기술과 함께 1만3000석의 고척 스카이돔을 환상의 버추얼 공간으로 재탄생시키며 멜론뮤직어워드(MMA2022) 행사를 빛낸 비브스튜디오스가 화제다. 지난 26일 열린 MMA2022에서...

온다, ‘2023 K-관광 특수 극대화할 온라인 판매 전략’ 웨비나 개최

숙박 생태계 구축에 나서는 디지털 전문 기업 온다(ONDA)가 눈 앞으로 다가온 2023 K-관광 호황기를 맞아, 국내 호텔 및 숙박업 종사자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