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시맨틱스, 전국 54개 보건소 건강생활지원센터에 ‘에필코치’ 공급

디지털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가 지역사회 건강증진을 위해 전국 54개 보건소 건강생활지원센터에 운동 가이드 시스템 ‘에필코치’ 공급을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라이프시맨틱스 측은 “최근 보건소의 건강관리 사업이 기초체력 검사를 통해 운동 능력을 평가하던 방식에서 개인별 맞춤 운동정보를 제공하는 형태로 변화되는 추세에 따른 것”이라며 “다양한 기능과 높은 운동 콘텐츠를 보유한 에필코치가 채택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3D 모션센서 기반 운동 가이드 시스템 ‘에필코치’는 TV 모니터와 바닥 디스플레이를 활용한 혼합현실 건강관리 서비스다. 사용자의 연령과 신체조건에 따라 8종의 체력측정과 21종의 운동콘텐츠를 맞춤형으로 제공하며, 1대의 기기로 다양한 체력측정이 가능해 예산 절감은 물론 공간 활용 측면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라이프시맨틱스에 따르면 이번 계약 체결로 새로 개소한 전국 건강생활지원센터 중 절반 이상의 건강생활지원센터에 에필코치가 공급됐다. 이와 함께 향후 신규 개설되는 센터를 비롯해 스마트 노인 건강관리 사업 및 교육 혁신 사업을 진행하는 대학교 등에도 에필코치 납품을 앞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라이프시맨틱스의 '에필코치'. (이미지=라이프시맨틱스)

에필코치는 현재 건강생활지원센터 사업의 장비 예시 목록에 ‘체력측정 및 운동가이드 시스템’으로 정식 등재돼 있다. 또 ICT 융합 품질 인증도 획득한 상태다.  

허진호 라이프시맨틱스 기술영업팀 팀장은 “에필코치가 보다 다양한 유형의 사용자들에게 적용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이를 기반으로 B2G 사업 확대를 도모해 나갈 예정이다”며 “보건소 및  건강생활지원센터 등 다양한 공공기관에서 수집된 건강 데이터를 통해 전국민의 체력관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코칭 서비스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라이프시맨틱스는 최근 국내 최초로 재외국민 대상 비대면 진료 사업의 산업통상자원부 규제샌드박스 임시허가 연장 승인을 획득했다. 라이프시맨틱스의 비대면 진료 플랫폼 닥터콜(Dr.Call)은 지난 2020년 6월 대한상공회의소 민간 규제샌드박스 1호로 재외국민 대상 비대면 진료 서비스 임시허가를 받았으며, 이번 연장을 통해 2024년 9월까지 관련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이커머스 상장 1호 기업 되는 오아시스…키워드는 ‘온·오프라인 연계 강화’ ‘PB상품’ ‘물류시스템’ ‘전국화’

유기농에 특화된 PB상품화로 경쟁력 확보, PB가공식품 품질 차별화로 승부 독자적인 스마트 물류 시스템 기반… 신선식품 새벽배송 사업 영위 기존 비즈니스...

인공지능 기술로 혁신 거듭하는 보험산업, ‘인슈어테크’ 주목

국내 보험사들이 인슈어테크를 도입해 데이터 수집, 영업 활동, 상품개발에 활용하며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인슈어테크(InsurTech)는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보험...

토스증권 “미국주식, 이제 아침 10시부터 거래한다”

토스증권은 미국주식 거래 시간으 대폭 확대, 아침 10시부터 미국주식 거래를 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오는 13일부터 시행되는 미국주식거래 확대는 한국시간 오전...

마이크로소프트, 'chatGPT' 기반 대화형 검색엔진 '빙' 공개

마이크로소프트(MS)가 7일(현지시간) 대화형 챗봇 '챗GPT'을 결합한 업그레이드된 검색엔진 '빙(Bing)' 서비스를 선보였다. MS는 이날 미국 워싱턴주 레드먼드에 있는 MS 본사에서 언론 행사를 열고, 인공지능(AI) 기반의 새로운 '빙'을 전격 공개했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행사를 알린지 하루 만이다. 이로써 당분간 검색엔진 시장은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양자 대결이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