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라키플레이스-블루엠텍, 병의원·약국 운영 효율화 위한 MOU 체결

비대면 진료 플랫폼 나만의닥터를 운영하는 메라키플레이스는 병의원용 전문의약품 플랫폼 블루엠텍과 의·약사들의 효율적인 병의원·약국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나만의닥터 서비스를 이용하는 병의원 및 약국은 의약품 e-커머스 플랫폼인 블루팜코리아를 통해 편리한 의약품 주문, 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콜드체인에 특화된 물류센터를 통해 보다 안전한 의약품 배송이 가능하다.

메라키플레이스는 비대면 진료 플랫폼 ‘나만의닥터’를 론칭한 후, 재진료 알림 및 복약 지도 기능 등 의료공급자의 플랫폼 이용 편의성 증대 및 업무 효율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병의원 및 약국의 업무 효율성 개선을 위함이며, 의료 서비스 공급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다른 서비스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선재원 메라키플레이스 공동대표는 “서비스 출시 초기부터 의료서비스 공급자들과 함께 하며 병의원 및 약국 운영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들을 지속적으로 고민해왔다”며 “이번 MOU를 통해 앞으로도 단순 진료 서비스 제공에서 끝나지 않고 의료서비스 공급자들의 문제들을 풀어줄 수 있는 플랫폼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마루에서 만난 사람] 김상이 블랙탠저린 대표 “스타트업·대기업·인플루언서 다 겪어봤지만… 결론은 창업, 퇴직금 탈탈 털어 만든 코콘 스토리”

김 대표가 블랙탠저린을 창업하기까지의 과정은 그야말로 우여곡절, 산전수전의 연속이었다. 하지만 굳이 그 스토리를 ‘유쾌하다’고 표현한 것은 나름의 이유가 있다. 수없이 몰아 닥친 위기와 고민의 순간에 그녀를 이끈 것은 다름 아닌 긍정의 마인드였기 때문이다.

애플, 스마트폰 출하량 2013년 이후 최저치... 작년 4분기 18% 감소

애플의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에 비해 20% 가까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IDC가 집계한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억 30만대로 전년 동기보다 18.3% 줄었다.

ZUZU, 스타트업 위한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 개최

주주 관리 서비스 ‘ZUZU’가 ‘지금 놓치면 안 되는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다음달 1일 오후 3시 개최되는 웨비나는...

아드리엘, 1인 마케터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 출시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1인 마케터의 성공적인 디지털 광고 캠페인 운영과 효율적인 리포팅을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서비스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Adri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