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구현, '차세대 디스플레이' 국제 표준화 선점한다

메타버스를 구현하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국제 표준 선점에 정부가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26일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산·학·연 전문가와 국제 표준 전문가가 참여하는 '2021 디스플레이 표준화 국제포럼'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했다.

국가기술표준원은 올해 ‘메타버스 시대를 견인할 디스플레이 표준화 전략’을 주제로 제2회 국제포럼을 마련했다. 이번 포럼은 디스플레이 분야의 표준화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한국디스플레이산업전시회(IMID 2021),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술대회와 연계해 개최됐다.

메타버스(Metaverse)란 가상·초월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가상과 현실이 융복합한 디지털 세계, 초월 세계를 의미한다.

이날 포럼에서 국내·외 전문가들은 증강·가상현실(AR·VR) 등 메타버스를 구현하는 데 필요한 디스플레이 기술과 산업 동향, 표준화 사례를 공유하고 국제표준화 전략을 모색했다.

우운택 카이스트(KAIST) 문화대학원장은 ‘디지털 트윈, 메타버스 및 가상증강 현실의 융합’이라는 주제 발표를 통해 메타버스가 지속 가능한 미디어 플랫폼으로 남기 위한 표준의 역할과 도전과제를 제시했다.

김철홍 LG디스플레이 연구위원은 확장현실(XR) 산업의 현황과 전망을 발표하며, 초대형·플렉서블·투명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이 메타버스를 성공적으로 구현하기 위한 핵심 요소라고 강조했다.

이병호 서울대 교수는 다양한 유형의 증강·가상현실(AR·VR) 기기 동향과 시야각, 눈 피로도 등의 기술적 이슈를 소개하며, 표준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존 팬잭 미국 국립기술표준원(NIST) 객원 연구원은 국제표준화기구의 근안 디스플레이(NED·Near-Eye Display) 광학 측정표준 동향을 공유하며, 표준은 AR·VR 디스플레이의 성능과 품질을 보장해 시장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이스트(KAIST) 문화대학원장인 우운택 교수는 '디지털 트윈, 메타버스 및 가상증강 현실의 융합'을 주제로 발표하며 메타버스가 지속 가능한 미디어 플랫폼으로 남기 위한 표준의 역할과 도전과제를 제시했다.

국표원은 이번 포럼에서 제기된 메타버스 구현을 위한 디스플레이 기술의 표준화 쟁점을 면밀히 분석하고 미국, 일본 등 주요 국가와의 전략적인 표준협력으로 국제표준화를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상훈 국표원장은 "디스플레이는 메타버스를 구현할 핵심 기술인 만큼 세계 시장에서 디스플레이 산업강국의 지위를 공고히 할 수 있도록 표준화 과제 해결과 국제표준 선점에 필요한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HN클라우드, ‘2022년 AI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사됐다

NHN Cloud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추진하는 ‘2022년 AI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 ‘써비레이’ 인도네시아 공급한다

아이도트는 자사 인공지능 기반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인 ‘써비레이(Cerviray A.I.)’가 인도네시아 조달청에 정식 등록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는 올 4월 인도네시아 MOH...

컴투스 그룹, 태국 P2E엑스포에서 웹3 게임 비전 제시

컴투스 그룹이 태국 방콕에서 열린 ‘플레이투언 엑스포 아시아(Play-2-Earn Expo Asia, 이하 P2E 엑스포)’에 참여해 웹(Web)3 게임 산업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고 12일 밝혔다.

엔씨 올 2분기 영업익 전년비 9.04% 증가한 1230억 달성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올해 2분기 실적 결산(이하 연결기준) 결과 매출 6293억원, 영업이익 1230억 원, 당기순이익 1187억 원을 기록했다. 주목할 점은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