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 로봇도 보험에 가입되나요?'...국내 첫 서비스 로봇 보험 나온다

최근 국내외 서비스 로봇의 수요가 증가하며, 로봇 시장은 공장 등에서 주로 사용되는 ‘산업용 로봇’ 위주에서 서빙이나 물품 배달 등 인간이 제공하는 서비스를 대체할 수 있는 ‘서비스 로봇’ 시장으로까지 본격 확대되고 있다.

시장조사 업체 BCG Publication의 자료에 따르면 글로벌 서비스 로봇 시장 규모는 2020년부터 연평균 13%씩 성장해, 2025년 이후 산업용 로봇 시장 규모를 추월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러나 아직 국내에는 서비스 로봇을 운용하며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사고에 대비한 적절한 보험 상품이 없다는 아쉬움이 있었다. 이에 KT가 DB손해보험과 함께 서비스 로봇 시장 활성화를 위해 최초로 ‘AI 서비스 로봇’ 전용 보험을 개발하기로 했다.

KT AI Robot사업단 이상호 단장(왼쪽)과 DB손해보험 류석 상무(오른쪽)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AI 서비스 로봇 전용 보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KT AI Robot사업단 이상호 단장(왼쪽)과 DB손해보험 류석 상무(오른쪽)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AI 서비스 로봇 전용 보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KT가 DB손해보험과 ‘AI 서비스 로봇 전용 보험’ 개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KT는 DB손해보험이 6월 말에 출시할 ‘AI 서빙로봇 서비스형 상품’을 통해 먼저 영업배상 보험에 가입하고, 1년간 로봇을 운영하며 발생하는 사고 데이터를 수집 할 계획이다. 또 양사는 이렇게 수집된 데이터를 분석해 로봇에 특화된 전용 보험 상품을 공동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KT AI/DX융합사업부문장 송재호 부사장은 “AI 서비스 로봇이 점차 확산되고 있는 현 시장 상황에서 KT와 DB손해보험의 협력은 양질의 고객 만족 서비스를 제공하는 첫 걸음이 될 것이다”라며, ”양사 모두 새로운 미래 먹거리 발굴을 위한 협력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상품을 선보이겠다”라고 밝혔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넷플릭스, 올해 韓 신작 25편 공개...'오겜' 열풍 이어간다

넷플릭스가 새해 한국 콘텐츠 작품 25편을 공개한다. 넷플릭스(대표 리드 헤이스팅스)는 지난해에 비해 10편이 늘어난 25편 이상의 한국 콘텐츠를 올해 공개한다고...

로지올, 자율주행 서빙로봇으로 배달 효율화 공략

'생각대로' 운영사인 로지올이 자율주행 서빙로봇회사 '베어로보틱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양사는 자율주행 로봇을 활용한 실내 라스트마일 배송 서비스 시스템을 공동...

LGU+, SRT와 기차여행 VR콘텐츠 공개 'VR로 고속철도 기관사 체험'

LG유플러스가 'U+다이브(DIVE)' 앱을 통해 SRT 기차여행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기차여행 VR콘텐츠'는 SRT 운전자 1인칭 시점에서 열차가 고속 주행하는...

SKT, AI 스피커 '누구 캔들 SE' 출시...한국어·영어 모두 지원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이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 캔들 SE (NUGU candle SE)'를 18일부터 11번가를 통해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 '누구 캔들 SE'는 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