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핀글로벌, ‘모비두’에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및 서버리스 아키텍처 구축 지원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이 라이브 커머스를 위한 큐레이션 플랫폼 ‘소스라이브’와 SaaS 솔루션 ‘소스플렉스’를 제공하는 원스탑 라이브 커머스 스타트업 모비두의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과 서버리스 아키텍처 구축을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베스핀글로벌에 따르면 모비두는 신속한 트래픽 처리와 더불어 효율적인 인프라 관리를 위해 클라우드 완전관리형(full managed) 서비스를 활용한 서버리스 아키텍처 구축을 필요로 했다.

이에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전문성을 바탕으로 기술적 지원은 물론, 비용 절감 등 다양한 이슈에 최적의 해결 방안을 제시, 모비두의 클라우드 인프라 이전과 서버리스 아키텍처 구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모비두는 단일 방송 기준 120만명 이상 시청자 수(UV)에도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한 경험을 토대로, 향후 200만 명 단위의 대형 시청 트래픽 발생 환경에서도 원활한 라이브 커머스 스트리밍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기업 고객이 자사몰에 라이브 커머스 서비스를 론칭하는 데 필요한 모든 것을 지원하는 모비두 자체 B2B SaaS 솔루션인 ‘소스플렉스’는 현재 60곳 이상의 기업 고객이 이용하고 있다.

이를 통해 모비두는 5월 한 달 동안 1500만 명이 넘는 시청자 수를 기록하는 등 높은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아울러 라이브 커머스 콘텐츠 기획 제작 대행사업인 '소스메이커스'와 라이브 커머스 특화 마케팅 대행 서비스인 '소스애드' 등 사업 영역을 넓히는 한편, 최근 콘텐츠 제작사 ‘쇼플’을 인수하면서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서의 경쟁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강승억 모비두 개발본부장은 “모비두는 국내 최고의 클라우드 기술과 인력을 보유한 베스핀글로벌과의 협업으로 도약의 발판을 마련해 B2B 분야 1위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모비두의 라이브 커머스 솔루션을 더욱 발전시킬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프로젝트의 담당자인 김한성 베스핀글로벌 부장은 “라이브 커머스 산업같이 경쟁이 치열하고 빠르게 성장하는 분야에서는 클라우드를 잘 아는 파트너를 찾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고객이 클라우드의 장점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양질의 서비스와 최적의 해결 방안을 제공하는 베스핀글로벌은 향후에도 고객의 브랜드 경쟁력 강화는 물론, 시장 공략에 보탬이 되기 위해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이커머스 상장 1호 기업 되는 오아시스…키워드는 ‘온·오프라인 연계 강화’ ‘PB상품’ ‘물류시스템’ ‘전국화’

유기농에 특화된 PB상품화로 경쟁력 확보, PB가공식품 품질 차별화로 승부 독자적인 스마트 물류 시스템 기반… 신선식품 새벽배송 사업 영위 기존 비즈니스...

인공지능 기술로 혁신 거듭하는 보험산업, ‘인슈어테크’ 주목

국내 보험사들이 인슈어테크를 도입해 데이터 수집, 영업 활동, 상품개발에 활용하며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인슈어테크(InsurTech)는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보험...

토스증권 “미국주식, 이제 아침 10시부터 거래한다”

토스증권은 미국주식 거래 시간으 대폭 확대, 아침 10시부터 미국주식 거래를 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오는 13일부터 시행되는 미국주식거래 확대는 한국시간 오전...

마이크로소프트, 'chatGPT' 기반 대화형 검색엔진 '빙' 공개

마이크로소프트(MS)가 7일(현지시간) 대화형 챗봇 '챗GPT'을 결합한 업그레이드된 검색엔진 '빙(Bing)' 서비스를 선보였다. MS는 이날 미국 워싱턴주 레드먼드에 있는 MS 본사에서 언론 행사를 열고, 인공지능(AI) 기반의 새로운 '빙'을 전격 공개했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행사를 알린지 하루 만이다. 이로써 당분간 검색엔진 시장은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양자 대결이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