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캠프 , MWC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최고 혁신상 수상

시선추적기술 회사 비주얼캠프의 시선추적 소프트웨어 시소(SeeSo)가 지난달 30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MWC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2021에서 모바일 커넥티드 리빙(Connected Living) 부문 최고 혁신상을 수상했다.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는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관하는 정보통신분야의 권위있는 시상식으로 올해는 7개 분야에서 진행되었고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비주얼캠프는 이번에 수상한 국내기업 중 유일한 스타트업이다. 따라서 이번 수상은 모바일 산업 전문가들에게 기술력과 잠재력을 인정받았다는 점과 디지털 전환시대의 혁신을 이끄는 제품에 수여되는 인더스트리 엑스(Industry X)분야 최고 혁신상을 수상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해당 부문 심사위원은 이번 수상에 대해 “원격 교육서비스와 모바일 전자책 앱에 적용되는 등 모바일 플랫폼에서 시선추적기술의 높은 활용 가능성을 보여 준 것에 대해 높이 평가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시소는 작년 비상M러닝, LG U+의 태블릿 교육서비스에 원격상황에서 집중도 기반으로 자기주도학습을 할 수 있도록 시선추적기술을 공급했으며, 올해에도 주요 메이저 교육업체와도 계약 체결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새로운 UI/UX개념으로 전자책 업체 밀리의서재 독서 플랫폼에 전세계 최초로 시선으로 책을 넘기는 기능을 제공하여 새로운 시선 인터페이스를 선보인 바 있다.

비주얼캠프의 시선추적 기술은 교육, 광고, 의료 등 다양한 산업에 적용되질 수 있어 사업의 확장성이 넓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에는 의료 전문가를 영입하여 디지털헬스케어 부문(ADHD, 디지털 안구건조증치료제, 치매, 발달인지 장애)에 연구력를 투입하여 사업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다.

비주얼캠프의 석윤찬 대표는 “국내 스타트업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되어 영광스럽고, 특히 수상한 부문이 커넥티트 리빙이라 더 뜻 깊다”고 하며, “시선추적기술이 사람들의 일상을 연결하고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 다양한 산업에 접목하여 혁신에 혁신을 거듭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빅테크가 꿈꾸는 '초거대AI', 10년 안에 특이점 올까?

[AI 요약] 미래학자이자 구글의 인공지능(AI) 책임자였던 레이 커즈와일(Ray Kurzweil)은 자신의 저서 ‘특이점이 온다’를 통해 AI 컴퓨터가 인간의 지능을 앞서는 시기를...

中 헝다그룹 파산설에 휘청이는 세계 증시·가상화폐

중국발 악재가 세계 경제를 타격했다. 세계 경제의 지표라 할 수 있는 뉴욕 증시가 중국 부동산 개발업체 '헝다그룹' 파산 우려로 일제히...

당근마켓 ‘불법거래 STOP’,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당근마켓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된 불법 거래를 근절하고 중고거래 이용자 보호와 안전을 강화하는 새로운 운영 정책(가이드 라인)을 발표했다. 17일 당근마켓에...

토스, 37개 포지션 100여명 ‘기술인력 대거 채용’

오는 10월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가 17일 사업 확장에 따른 대규모 인력 채용을 밝혔다. 채용 대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