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폴더블 vs 애플 아이폰13...그리고 中샤오미, '회복세' 스마트폰 경쟁 시작

하반기 글로벌 스마트폰 전쟁이 시작된다. 삼성전자가 갤Z폴드3·플립3의 3세대 폴더블 스마트폰을 내세워 승부수를 던진 가운데, 새로운 아이폰13으로 반등을 노리는 애플과 최근 시장 2위로 올라선 샤오미가 신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애플, 오는 15일 2시 '아이폰 13' 공개...삼성의 폴드와 플립 잡는다

애플은 오는 14일(한국시간 15일 2시) 미국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본사에서 아이폰13 시리즈를 공개할 예정이다. 애플 초대장을 통해 새로운 제품의 스펙에 대해 공개되지 않았으나, 이번 아이폰13 시리즈는 아이폰13,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 맥스 등 4종으로 구성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디스플레이 상단의 노치 축소와 1TB의 배터리 탑재 등으로 그동안 소비자 불만이 높았던 부분을 해소할 것을 예상된다. 더불어 프로 모델은 120㎐ 고주사율 화면과 향상된 카메라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애플의 아이폰13 출시는 앞서 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 시리즈와의 승부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과연 애플의 아이폰13이 폴드와 플립의 돌풍을 잠재울 수 있냐는 것. 삼성전자가 출시한 갤럭시Z폴드3와 Z플립3은 국내 예약 판매로만 92만대를 판매했으며, 중국 시장에서도 100만대가 넘는 사전 예약 수치를 기록했다.

아이폰13 예상

진격의 사오미, 어느새 시장 2위...삼성·애플과 라이벌 구도 형성해

샤오미의 등장도 하반기 스마트폰 경쟁 구도에 변수다. 샤오미는 오는 15일 20시(현지시간) 신제품을 공개하겠다고 발표했다. 애플과 같은 날 신제품을 공개함으로써 라이벌 구도를 조성하겠다는 것이다. 앞서 샤오미는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언팩 행사 하루 전날, 자신들의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공개한 바 있다.

애플과 동시에 샤오미가 공개발 제품은 샤오미11T와 샤오미11T 프로다. 샤오미 11T은 톈지1200 프로세서, 120Hz 주사율 스크린, 후면 64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고, 샤오미11T 프로는 스냅드래곤888 프로세서, 후면 1억 화소 카메라와 120W 고속 충전을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이 샤오미가 삼성전자와 애플과 라이벌 구도를 형성하려는 이유는 브랜드 주목도를 높이기 위한 것으로, 최근 2021년 2분기 샤오미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2위를 차지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에 따르면 샤오미의 점유율응 17%로, 19%의 삼성전자에 이어 2위다. 전년 대비 83% 성장해 애플을 제쳤다.

샤오미 Mi 11

예상보다 빠른 회복세, 5G 교체 주기까지 겹쳐 스마트폰 시장 전망 밝아

삼성, 애플 그리고 샤오미까지 이렇게 나서는 이유는 2021년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 전망 때문이다. 코로나 팬데믹의 장기화에도 불구하고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의 전망은 밝다. IDC에 따르면 2021년 하반기 백신 접종 확대로 일상 복귀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그동안 얼어붙었던 소비가 점점 회복될 것이라 분석했다.

더불어 LG전자의 모바일 사업 종료와 팬데믹 장기화에 따른 불확실성 증가로 상반기 시장 침체를 예상됐으나, 오히려 삼성과 애플의 주요 플래그십 모델 판매가 늘었다. 게다가 2021년 상반기 프리미엄 제품군 시장 점유율은 52.3%로, 전년 동기 31.0%에서 크게 증가했다.

또 5G 스마트폰 출시 이후 처음으로 돌아온 기기 교체 주기 수요도 시장에 긍정적인 신호를 줬다. 한국IDC 측은 "상반기 시장의 본격적인 소비 동향에 힘입어 하반기에는 전년 동기 3.7%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기업들이 '라방'에 빠지는 이유는?

[AI 요약] 코로나19 이후 비대면이 선호되며 모바일을 중심으로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라이브 커머스, 이른바 ‘라방’이 전성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3조원 수준이던...

야놀자에 'Technology'가 붙은 이유

[AI 요약] 야놀자는 2017년 호텔 솔루션 사업에 시작하여 2019년에 자동화 솔루션 '와이 플니티'의 첫 제품을 내놓았다. 온라인 예약 채널과 자동...

토스의 타다, 카카오에 도전장...12월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 모집

토스의 타다 서비스가 다시 시작된다. 타다는 12월 초 출시할 '타다 넥스트'에 참여할 드라이버를 사전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타다 넥스트는 지난해...

LG유플러스, 말레이시아 통신사에 K팝 'XR 콘텐츠' 수출

LG유플러스는 말레이시아 이동통신사 '셀콤 악시아타 베르하드'(셀콤)와 약 100만달러(약 11억8000만원) 규모의 5G 기반의 XR(확장현실) 콘텐츠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양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