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앤에이아이, AI기반 병리학 솔루션 공동 개발 나서

합성데이터 전문 기업 CN.AI(이하 씨앤에이아이)는 영국의 컴퓨터 기반 병리학(computational pathology) AI솔루션 기업 히스토파이(Histofy), 고려대학교 정밀영상정보연구실(QuIIL, Quantitative Imaging & Informatic Laboratory)과 함께 글로벌 산학협력 컨소시엄을 구성, AI솔루션인 미트프로파일러(MitProfiler) 개발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씨앤에이아이 측은 “미트프로파일러는 암 조직 이미지에서 유사분열상(mitotic figures) 진행단계를 분석하는 클라우드기반의 AI 솔루션”이라며 “이번 산학협력 프로젝트는 한국과 영국 양국간 산업분야 공동 연구개발 계획에 따라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와 영국 혁신청(Innovate UK)의 지원으로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고도화된 알고리즘의 미트프로파일러는 암 조직 이미지에서 유사분열 수치 분석을 통해 종양의 증식 규모를 정량화해 병리학자들이 종양의 진행 속도와 규모를 빠르고 정확하게 분석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씨엔에이아이에 따르면 현재까지는 병리학자가 종양 이미지에서 분열된 세포 수를 직접 세는 방식이 일반적이었으나, 많은 시간 소요와 함께 개인적 주관이 개입돼 판단의 객관성을 떨어뜨려왔다.

미트프로파일러와 같은 AI기반 디지털 병리학 솔루션은 인구 고령화와 함께 2030년에는 시장 규모가 100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그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이를 위해 컴퓨터 기반 병리학 분야에서 다양한 디지털 자동분석 솔루션이 속속 개발되고 있지만 모든 병리학 분석 시스템 또는 다양한 종양부위에 적용 가능한 솔루션 중 상용화 된 것은 아직까지 없는 상태다.

씨앤에이아이는 이번 산학협력 컨소시엄을 이끌며 병리플랫폼을 사용하는 클라우드 아키텍쳐 설계 및 개발을 책임진다. 씨앤에이아이의 병리플랫폼은 MLOps 기반으로 개발돼 GLP(Good Laboratory Practice)에 부합하는 독성평가를 통해 이미 그 성능을 인정받았고, 데이터 수집, 생성, 훈련, 추론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오토 라벨링(Auto-Labeling)을 통해 성능을 강화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고려대학교 정밀영상정보연구실과 히스토파이는 한국과 영국에서 데이터 수집과 알고리즘 개선을 담당하며 모든 도메인에서 적용 가능한(domain-invariant) 유사분열상 감지 방식 연구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원섭 씨앤에이아이 대표는 “히스토파이, 고려대학교와 함께 환자진료 개선을 위한 미트프로파일러 개발 프로젝트를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씨앤에이아이의 MLOps기술과 바이오메디컬 분야에서의 광범위한 연구경험을 토대로 혁신을 이끌어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데 기여할 생각”이라고 전했다.

사이먼 그래햄(Simon Graham) 히스토파이 CTO는 “병리학 및 인공지능 기술에 대한 깊은 이해를 갖춘 전문가들과 함께 다양한 의료분야에서 AI기술이 보편화되는데 기여해 나갈 것”이라며 “미트프로파일러는 전문가들의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궁극적으로 더 나은 환자 치료로 이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곽진태 고려대학교 교수는 “이번 글로벌 협업 프로젝트는 혁신적인 AI기술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하며, 질병으로 고통받는 많은 사람들이 적절한 치료를 받게 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씨앤에이아이는 이미지 및 영상에 특화된 비전분야의 AI합성데이터 역량을 바탕으로 의료, 금융, 리테일, 제조, 국방, 미디어 등 다양한 산업에서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이번 달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정보기술 전시회인 ‘CES2023’에서 합성데이터 관련 핵심기술인 Data Acceleration을 선보일 예정이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애플, 스마트폰 출하량 2013년 이후 최저치... 작년 4분기 18% 감소

애플의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에 비해 20% 가까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IDC가 집계한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억 30만대로 전년 동기보다 18.3% 줄었다.

ZUZU, 스타트업 위한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 개최

주주 관리 서비스 ‘ZUZU’가 ‘지금 놓치면 안 되는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다음달 1일 오후 3시 개최되는 웨비나는...

아드리엘, 1인 마케터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 출시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1인 마케터의 성공적인 디지털 광고 캠페인 운영과 효율적인 리포팅을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서비스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Adriel...

토스 “통신의 새 기준 선보일 것"… 토스모바일 신규 서비스 사전 신청 시작

토스의 통신 자회사 ‘토스모바일’이 새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사전 신청을 시작했다. 지난해 10월 모바일 금융 플랫폼 비바리퍼블리카(토스)의 자회사로 편입된 토스모바일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