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이화여대 사이버보안전공 학생들과 온라인 ‘라이브 견학’

안랩이 30일 이화여자대학교 사이버보안전공 학생 27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안랩 라이브 견학은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PC 및 모바일 기기로 어디서든 실시간 방송(URL)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견학 프로그램이다. 기존의 방문 견학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전환한 후 현재까지(2020.3~2021.8) 국내외 청소년 및 대학생 5478명이 참여했다.

안랩은 이화여자대학교 학생들의 관심 분야를 반영해 악성코드 분석, 포렌식, 보안 컨설팅 분야의 직무 멘토링을 실시했다. 멘토링에는 해당 분야 담당자가 참여하여 업무를 상세하게 소개하고 학생들의 실시간 질문에 답했다. 채용 Q&A 시간에는 인턴십과 인재상 등 취업에 대한 문의가 이어졌다.

특히 이번 견학에는 이화여자대학교를 졸업하고 현재 안랩에 재직중인 선배들도 견학에 참여하여 진로 설계에 대한 조언과 보안 업계 진출을 희망하는 후배를 위한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멘토링 후에는 네트워크 QA(Quality Assurance, 품질보증)룸, 사무실 등의 업무 공간과 도서관, 카페 등 휴식 공간을 1인칭 시점으로 둘러볼 수 있는 ‘랜선 투어’도 진행됐다.

이화여자대학교 사이버보안전공 강은성 교수는 “학생들이 평소 궁금해 했던 사이버보안의 주요 직무와 채용에 관해 국내 최고의 현직 전문가들이 직접 설명해 줘서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더욱이 현장에서 보안 전문가로 활약하고 있는 동문들의 모습을 볼 수 있어 참가자들에게 큰 동기부여가 되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안랩 사회가치실현팀 인치범 상무는 “안랩은 온라인 라이브 견학에 참여하는 대학생들이 학업과 취업 등 진로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보안 업계 진출을 희망하는 대학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미국 정부, 화웨이 제재 슬그머니 완화…부품 공급사에 120조원 수출 허용

미국과 중국의 기술패권 싸움의 최전방에 내몰려 낭패를 겪고 있는 화웨이가 미국 정부의 제재 완화로 부활을 꿈꿀 수 있게 됐다. 미국...

KT-㈜한진, ‘AI원팀’서 물류혁신 이끈다

인공지능 분야 산학연 협의체 ‘AI 원팀’에 ㈜한진이 합류했다. 작년에 합류한 동원그룹에 이어 대한민국 대표 물류기업인 ㈜한진이 참여함으로써, 향후 물류영역에서의 AI...

인텔 CEO "반도체 부족 현상, 2023년까지 지속"

반도체 부족 현상이 내년을 넘어 2023년까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이는 팻 겔싱어 인텔 최고경영자(CEO)가 내놓은 전망이다. 그는 미국 경제매체...

"韓기업의 中 진출 도울 것" 알리바바 클라우드, 한국 데이터센터 세운다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한국에 데이터센터를 세운다. 21일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미디어 간담회를 열고, 오는 2022년 상반기 내 한국 리전 구축을 데이터센터를 설립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