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앗 뜨거' SK텔레콤, 소비자 불만에 멤버십 할인 삭제 포기했다

SK텔레콤이 다음달 멤버십 개편을 앞두고 '적립' 방식 외에 기존 '할인형' 방식을 유지하기로 했다. 앞서 SK텔레콤의 멤버십 제도 개선으로 소비자 혜택이 줄어든다는 이용자 반발이 거세지면서 입장을 바꾼 것이다.

SK텔레콤은 최근 멤버십 프로그램 전환을 하면서 고객의 의견을 수렴, '즉시 할인형' 제도를 유지하면서 소비자가 직접 고를 수 있는 선택형 멤버십으로 개편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 홍보 모델이 멤버십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지난 6월 SK텔레콤은 지난 24년 간 유지해 온 멤버십 서비스 개편안을 공개했다. 공개된 내용의 핵심은 결제시 바로 할인이 가능했던 멤버십 혜택을, 포인트 적립 후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었다. 적립된 금액은 제휴사에서 물건 구입시 한번에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이에 대해 소비자들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소비자 혜택을 줄이고, 회사 마케팅비를 줄이기 위한 '꼼수'라며 불만의 목소리를 높였다.

소비자의 반발에 놀란 SK텔레콤은 추가 포인트 제공 등의 방안을 제시했지만, 소비자의 불만 줄어들지 않자 결국 적립형과 할인형을 선택할 수 있는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향후 새로운 멤버십 프로그램이 도입되면, 적립된 포인트를 본인이 원하는 특정 사용처에서 필요한 만큼 쓸 수 있는 적립형과 기존처럼 멤버십 가맹점에서 즉시 할인을 받는 할인형 중 선택할 수 있게 된다. 새 멤버십은 도입은 4분기로 예상된다.

한명진 SK텔레콤 마케팅그룹장은 "멤버십 개편과 관련해 고객들의 다양한 의견을 세심하게 듣고 개선방안을 고민했다"며 "고객 모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고객친화적 멤버십 프로그램으로 개편하겠다"고 밝혔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볼보·티맵 협력 확대…”비디오 스트리밍·오디오북도 가능

XC60·S90·V90 등 안드로이드 OS 탑재 전 모델 ‘TMAP 인포테인먼트’ 탑재 지난해 세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기반 차량용 통합 인포테인먼트(IVI)를 선보인 볼보자동차와 티맵모빌리티가 협력을 확대한다. 티맵모빌리티는...

티맵모빌리티-서울용달협회, 화물사업 디지털화 협력

티맵모빌리티와 용달 운송업계가 화물사업 디지털·플랫폼화 등 시장 발전을 위해 힘을 합친다. 티맵모빌리티는 서울특별시개인(용달)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서울용달협회)와 'TMAP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스티비, 해외비즈 뉴스레터 '커피팟' 투자...'뉴닉' 이어 두번째

이메일 뉴스레터 서비스 스티비(대표 임의균, 임호열)가 해외 비즈 뉴스레터 커피팟(대표 오세훈)에 투자했다. 스티비의 이번 투자는 2019년 이메일 뉴스레터 서비스 뉴닉...

디지털 대전환 시대의 청년 지원정책 '청년 통신비 부담' 완화

앞으로 청년들이 구직을 위한 활동으로 구직 사이트 접속 시 데이터 이용료가 면제될 계획이다. 또한, 이통3사는 20대 청년 이용자를 대상으로 데이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