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TSMC와 손잡고 4나노 공정 5G 통신칩 만든다

애플이 오는 2023년 아이폰에 사용할 통신칩(모뎀)을 자체 칩으로 바꾼다고 니케이가 24일 보도했다.

애플이 이 4나노미터 공정 5G모뎀(통신칩)을 설계하고 TSMC가 위탁 생산하는 방식이다.

TSMC의 4나노 공정 노드는 어떤 상용 제품에도 아직 배치되지 않았다. 모뎀은 5나노미터 공정으로 설계되고 테스트된 후 오는 2023년 4나노 공정에서 양산될 예정이다.

통신칩 업계 1위이자 아이폰13 라인업용 모뎀을 100% 공급하는 퀄컴은 최근 “2년 안에 아이폰 모뎀 주문량이 현재의 20%에 그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애플이 퀄컴으로부터 전량 조달해 오던 5G모뎀을 2023년에는 자체 조달한다. (사진=퀄컴)

애플은 지난 2019년 인텔의 5G 모뎀 사업부를 인수했지만 자체 생산에 실패한 후 최종적으로 퀄컴 모뎀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이 해 퀄컴과 애플은 모뎀 기술 특허 분쟁을 끝내기로 합의했고, 퀄컴은 합의의 일환으로 40억 달러(약 4조 7540억 원) 이상의 합의금을 받았다.

TSMC는 모든 아이폰 A 시리즈 프로세서와 맥 컴퓨터용 M1 칩을 위탁생산해 오고 있다. 애플은 이 회사 첨단 칩 생산량의 51%를 차지한다.

니케이에 따르면 수백 명의 TSMC 엔지니어가 애플 본사에서 애플 칩 개발팀과 함께 작업하고 있다.

2022년형 아이폰 칩셋은 TSMC의 4나노 공정을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으며, 일부 아이패드 모델은 2023년 3나노 프로세서를 채택할 것으로 알려졌다.

닛케이는 “아이폰이 이르면 내년에 3나노공정으로 점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원스토어, 코스피 상장 추진…SK스퀘어, 첫 IPO 자회사

SK스퀘어 출범 후 첫번째 기업공개(IPO) 자회사로 원스토어가 낙점됐다. 지난 1일 SK텔레콤의 기업분할로 SK스퀘어의 자회사가 된 원스토어는 토종 앱마켓 사업이 순항...

퍼즐데이터 ‘프로디스커버리’,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마켓플레이스 입점

프로세스 마이닝 전문 기업 퍼즐데이터는 퍼즐데이터는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한 ‘프로디스커버리(ProDiscovery)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마켓플레이스에 입점했다고 26일 밝혔다. 퍼즐데이터 프로디스커버리는 디지털...

제페토 NFT, 라인 블록체인 기반으로 발행된다

네이버Z가 운영 중인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ZEPETO)’의 대체불가능토큰(Non-Fungible Token, NFT)이 라인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발행된다. 26일 라인의 블록체인 자회사 라인테크플러스는 일본에서 라인...

KT, 차이나모바일-NTT도코모와 전략적 제휴 2027년까지 연장

KT가 중국의 차이나모바일, 일본의 NTT도코모와 지속적 협력을 이어가며 동북아 ICT 리더십 강화에 나선다. KT가 25일 화상으로 진행된 제 11차 SCFA(Strateg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