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라이튼'으로 이름 바꾼 솔라커넥트, 새로운 에너지 IT 플랫폼으로 도약

솔라커넥트가 ‘엔라이튼(ENlighten)’으로 사명을 바꾸고, 기존 태양광 밸류체인 서비스에서 확장된 에너지 시장을 선도하는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으로 새롭게 출발한다고 13일 밝혔다.

기존 사명인 솔라커넥트가 태양광 서비스만 제공하는 회사로 인식돼 새 사명을 통해 전기차, 연료전지뿐만 아니라 앞으로 다양한 에너지 자원을 아우르며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플랫폼으로 진화하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엔라이튼은 Energy(에너지)와 Lighten(라이튼)의 합성어로, 에너지를 모으고 연결해 이제껏 없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회사 비전이 담겨있다. 브랜드 슬로건은 ‘More Energy, More Powerful’로 정했다.

이영호 엔라이튼 대표는 “새 사명에는 IT 기반으로 에너지 자원을 모으고 연결해 새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혁신적인 플랫폼으로 빠르게 성장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며 “에너지 공급과 수요 누구에게나 가장 먼저 떠올려지는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으로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토스증권, 첫 거래 고객 대상 1천 달러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

토스증권이 자사 서비스 첫 거래 고객들을 대상으로 이 달 말까지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토스증권에서...

카카오픽코마, 글로벌 모바일 소비자 지출 앱 TOP10 올랐다

카카오픽코마는 자사가 운영하는 글로벌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전 세계 모바일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지출한 앱(2021년 기준, 게임 제외) TOP10에 선정됐다고...

AI반도체 개발에 4000억원 투입…'초거대AI 생태계' 만든다

올해부터 본격화되는 초거대 인공지능(AI) 서비스 개발 활성화를 위해 민관이 협력을 강화한다. 이미 1조 원 투자가 진행 중인 AI반도체 '10년 프로젝트'에...

풀필먼트 IT 볼드나인, 첫 '시리즈 A' 투자유치

볼드나인이 5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볼드나인은 풀필먼트 IT 스타트업이다. 17일 볼드나인은 포스코 기술투자와 베일리PE가 주관해 국내 유수의 기관으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