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원소프트랩, 고용노동부 ‘2021년 청년친화강소기업’ 선정

국내 ERP 전문기업 영림원소프트랩(060850, 대표이사 권영범)이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2021년 청년친화강소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이란 강소기업 중 임금, 일생활균형, 고용안정, 청년고용 실적이 우수해 청년들이 근무하기 좋은 요건을 갖춘 중소기업을 선발하는 제도로 고용노동부가 청년 구직 활동에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2016년부터 매년 선정하고 있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에는 △맞춤형 채용지원서비스(워크넷 테마별 채용관) △금융 및 세무조사 관련 우대 △병역특례업체 지정 시 가점 부여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영림원소프트랩은 이중 임금, 일생활균형, 고용안정 세 가지 모든 분야에서 우수기업으로 선정됐으며 2018년도에 선정된 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회사는 꾸준한 채용을 통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으며 임금 또한 업계 평균 이상으로 높은 편이고 정규직 비율이 98% 이상으로 고용안정 면도 우수하다. 특히 일생활균형과 관련해 다양한 복리후생제도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코로나19 대응의 하나로 시차출퇴근제와 재택근무를 시행 △다양한 휴가제(반반차 등)를 도입해 자유로운 휴가 사용이 가능 △출산, 육아 장려 일환으로 다자녀 직원에 대한 양육비를 지원 △육아휴직에 대해서도 자유롭게 눈치 보지 않고 사용 가능한 사내분위기 조성 △직원 전용 식당 운영 등도 바람직한 성과로 인정받았다.

이에 더해 자기개발 및 재충전을 위한 여러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업무에 필요한 내·외부교육, 도서 지원은 물론 대학원 진학 기회 등을 부여하고 장기근속 직원에게 유급휴가와 휴가비를 지원한다. 또 동호회, 해외연수의 기회를 제공하고 최근에는 복지포인트를 지급해 온라인 복지몰에서 보다 편리하게 다양한 콘텐츠와 혜택을 이용할 수 있게 하는 등 최적의 근무환경을 갖추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영림원소프트랩 권영범 대표는 “다양한 복지제도와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근무환경을 조성해 직원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만들어 직원과 함께 성장하며 나아가 사회적 책임도 다하는 기업으로 만들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림원소프트랩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영림원일프로클럽’이 최근 기부금대상민간단체로 최종 승인됐다. 일프로클럽은 16년 동안 임직원들 급여의 1%와 회사에서 1%를 적립해 200여명의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지급했으며 청소년들의 후견인으로서 멘토 역할을 해왔다. 이번 기부금대상민간단체 전환으로 독립적인 홈페이지 운영,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 실적 공개, 결산보고서 및 수입명세서 작성, 최근 발표한 자사 제품 ‘시스템에버 비영리 ERP’를 사용한 후원금을 관리하는 등 관리가 체계화될 예정이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토스증권, 첫 거래 고객 대상 1천 달러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

토스증권이 자사 서비스 첫 거래 고객들을 대상으로 이 달 말까지 ‘해외주식 구매지원금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토스증권에서...

카카오픽코마, 글로벌 모바일 소비자 지출 앱 TOP10 올랐다

카카오픽코마는 자사가 운영하는 글로벌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전 세계 모바일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지출한 앱(2021년 기준, 게임 제외) TOP10에 선정됐다고...

AI반도체 개발에 4000억원 투입…'초거대AI 생태계' 만든다

올해부터 본격화되는 초거대 인공지능(AI) 서비스 개발 활성화를 위해 민관이 협력을 강화한다. 이미 1조 원 투자가 진행 중인 AI반도체 '10년 프로젝트'에...

풀필먼트 IT 볼드나인, 첫 '시리즈 A' 투자유치

볼드나인이 50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볼드나인은 풀필먼트 IT 스타트업이다. 17일 볼드나인은 포스코 기술투자와 베일리PE가 주관해 국내 유수의 기관으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