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핫한 카카오 뷰 - 인기 보드 총정리

2022년 2월 11일 현재 카카오 추천 인기 보드를 정리했습니다

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카카오가 2022년 1월 26일 모바일 다음을 개편한 후 모바일 뉴스 섹션 페이지뷰의 20%~30% 정도가 카카오뷰로 흡수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플랫폼이 미는 서비스와 알고리즘을 알아야 이에 대응할 수 있습니다

원래는 노출 알고리즘을 추정하고 싶었지만 너무 큰 일인 것 같기도 하고 또 알고리즘이 자주 바뀐다고 해 포기했습니다

카카오뷰를 운영하신다면 통계에서 자신이 선택한 카테고리들의 인기 보드들을 볼 수 있습니다

한번 보시고 최근 7일간의 카카오뷰 알고리즘을 추정해보는게 운영에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저같이 게으른 사람은 카카오 채널을 운영하기 너무 힘든 것 같습니다

카카오 추천 인기 보드 요약

개인적으로 노가다를 완료하고 난 후 이 정도 노력할 꺼리는 아니었다는 후회가 들었습니다

따라서 요약만 보셔도 됩니다

카카오가 뉴스를 포기한다는 것을 살짝 보여주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일단 한계는 좋아요 수가 나오지만 조회수는 볼 수 없어서 좋아요 많은 보드가 더 많은 조회수를 가져갔는지는 파악하기 어렵습니다

잠정적인 결론은 실시간뉴스는 5개 상위 보드가 모두 언론사 채널이라는 것과 썸네일 없는 텍스트 뉴스 헤드라인 배열 형식을 취했다는 것입니다

썸네일 없는 텍스트 뉴스 헤드라인은 현재의 모바일다음의 기사 표출 방식과 동일합니다

언론사들의 경우 기본적으로 실시간뉴스 또는 시선이 담긴 이슈 외에 다른 카테고리를 중복으로 선택한 것이 상위 보드가 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카카오뷰 추천 인기 보드 – 9개 카테고리 실적 요약 – 7일 평균 – 2022년 2월 11일 작성

실시간뉴스 카테고리


[실시간뉴스] 카테고리 인기 보드의 공통점은 모두 언론사 채널이라는 것과 썸네일 없는 텍스트 뉴스 헤드라인 배열 형식을 취했다는 것입니다

카카오뷰의 실시간뉴스 카테고리는 언론사이면서 현재 모바일다음의 뉴스와 동일한 형식으로 제작해야 발견탭 노출 가중치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시선이 담긴 이슈 카테고리

[시선이 담긴 이슈] 카테고리는 실시간뉴스 카테고리보다는 유연하지만 5개 보드 중 3개가 언론사라는 것과 5개 중 4개가 썸네일 없는 텍스트 뉴스 헤드라인 배열 형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카테고리 역시 언론사에 가중치가 있으며 모바일다음의 뉴스 형태를 좋아합니다

오늘 뭐볼까 카테고리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

여행 카테고리

경제 카테고리

카카오뷰 테크 카테고리

지식교양 카테고리

카카오뷰 지식교양 인기 보드 리스트 - 20220211
카카오뷰 지식교양 인기 보드 - 20220211

푸드 카테고리

카카오뷰 푸드 인기 보드 리스트 - 20220211
카카오뷰 푸드 인기 보드  - 20220211

본 글의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거북이미디어연구소

getough@gmail.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브랜딩보다 제품과 조직 문화 개선이 우선입니다

실제 유저가 말하는 커리어리와 퍼블리에 대한 단상. 이번에 비평할 대상은 바로 '퍼블리'라는 조직과 이들이 만드는 서비스인 '커리어리'와 '퍼블리 멤버십'이다.

포켓몬 빵과 NFT 연관성

생각보다 포켓몬 빵과 NFT 프로젝트는 유사한 점이 많다. 사람들이 구매하는 이유를 입에 담지 않는 마케팅 방식, 처음에는 동등하게 희귀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는 랜덤함, 그 희귀함이 가치를 만들어 수익까지 만들어 낸다는 점 등 생각보다 NFT 프로젝트와 포켓몬 빵은 비슷한 점을 많이 가지고 있다.

호환마마보다 무서운 인플레이션이 옵니다

아마존이 준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 이번에는 월마트와 타깃마저 올해 1분기 '어닝쇼크'를 기록하며 무너졌습니다. 아마존의 부진 원인은 리오프닝 시대로 전환되면서, 성장성이 떨어진 것이었는데요. 그렇다면 오프라인 기반의 리테일 기업인 월마트와 타깃의 실적은 뭐가 문제였을까요?

지구의 마지막 경고, 그 많던 꿀벌은 어디로 갔을까?

꿀벌들의 미래에 농업의 미래가 달려있고, 인간의 미래 또한 함께 할 것으로 예측된다. 꿀벌의 실종은 지구가 인간에게 하는 마지막 경고로 받아들여야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