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관광 시대 연 스페이스X 민간 우주선, 지구로 무사 귀환

민간인 4명을 태우고 우주관광에 나섰던 스페이스X의 우주선 크루 드래곤이 사흘 간의 여정을 무사히 마치고 지구로 귀환했다.

스페이스X의 민간 우주선 '크루 드래곤' (사진=플리커)

18일(현지시간)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설립한 미국의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는 "민간인 4명을 태운 우주선 크루 드래곤이 오후 7시 6분쯤 플로리다 앞바다에 안전하게 귀환했다"고 밝혔다.

지구 귀환 장면은 이날 스페이스X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크루 드래곤은 현지시간 18일 오후 미국 플로리다 앞바다에 안착했다. 사진은 과거 크루 드래곤의 스플레시 다운 모습. (사진=플리커)

스페이스X의 우주여행은 진짜 우주관광 시대를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크루 드래곤은 국제우주정거장(ISS) 보다 170km나 더 높은 고도 575㎞에 올라가 음속의 22배인 시간당 2만7359㎞의 속도로 3일 동안 지구 주위를 비행했다. 시간으로 따지면 90분마다 지구를 한 바퀴 도는 것이다.

스페이스X의 우주선 크루 드래곤이 ISS와 도킹하는 모습 (사진=위키미디어 커먼스)

우주선에는 민간 탑승객들이 우주와 지구를 360도 관찰할 수 있도록 특수 설계된 투명 돔이 설치돼 있다. 특히 민간인들만 탑승하고 전문적인 우주비행사가 탑승하지 않았다.

스페이스X 크루 드래곤에 탑승한 민간인 4명의 모습. (사진=NASA, 스페이스X)

크루 드래건에 탑승한 민간인 4명은 미국의 신용카드 결제 처리업체 '시프트4 페이먼트'의 창업주이자 억만장자인 재러드 아이잭먼, 어릴 때 골종양을 이겨내고 간호사가 된 미국 세인트주드 아동연구병원 헤일리 아르세노, 애리조나 전문대학 강사로 NASA 우주비행사 모집에 세 번이나 지원했던 시안 프록터, 미 공군 출신으로 이라크전 참전 경력이 있는 록히드마틴사의 데이터 기술자 크리스 셈브로스키가 참여했다.

NASA 연구원들이 크루 드래곤 내부에서 작업하는 모습 (사진=NASA)

이들은 우주여행 중 우주 비행이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연구를 진행했다. 수면, 심박수, 혈중산소포화도 등의 생물학적 데이터를 측정하고 혈액 검사, 균형 및 지각 검사, 초음파 장치를 이용한 장기 검사도 수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은? 진보는 ‘민초들’,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들’꼽아

먼저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진보, 보수 간 차이가 두드러진 요인은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과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이었다.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둔 반면,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비앤비 1분기 한국인 결제 122% 증가, ‘억눌렸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 중’

아직 코로나 여파가 기세를 떨치고 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엔비의 지난...

샤오미, 가성비 돋보이는 '레드미노트 11' 국내 선봬

레드미노트 11 시리즈 및 버즈 3T 프로, 워치 S1 출시레드미노트 11 29만원대, 4월 6일부터 예약 판매 샤오미(小米)가 5일 성능과 가격...

'마케팅 컨퍼런스 2022', 디지털 커머스 마케팅 고수는 팬덤을 어떻게 활용할까?

신선식품 커머스 다크호스, 오아시스마켓은 고객의 무엇을 주목할까? 라이브커머스 혁신 선보인 그립의 팬심 활용법은? 단계를 줄이고 고객 효용성을 극대화하라, 카페24의 D2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