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오-누벤트, 배달 플랫폼 데이터 활용 계약 체결

(왼쪽부터) 김천식 누벤트 대표, 하재욱 위메프오 대표. (사진=위메프오)

위메프오가 매출 분석 솔루션 ‘앳트래커’를 운영하는 누벤트와 배달 플랫폼 데이터 활용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28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누벤트 본사에서 위메프오 하재욱 대표와 누벤트 김천식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배달 플랫폼 통합 데이터 활용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양사는 배달 플랫폼을 이용하는 사업자를 위한 데이터 관리 서비스를 선보인다. 자사앱은 물론 운영 중인 모든 배달 플랫폼의 매출 분석, 인기 메뉴 등 주문 데이터를 활용한 모든 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위메프오가 운영하는 D2C 플랫폼 솔루션 ‘위메프오 플러스’로 앱을 출시한 프랜차이즈는 간단한절차만으로 자사앱 관리자 페이지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는 내년 1분기 중 출시 예정이다.

하재욱 위메프오 대표는 “플랫폼 개발 및 관리를 넘어 통합 데이터를 제공, 프랜차이즈 자사앱의 원활한 운영과 매출 증대를 돕는다는 취지”라며 “앞으로도 배달 플랫폼 운영에 꼭 필요한 서비스를 고민하고 사장님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누벤트는 ‘앳트래커’를 통해 실시간 매출, 인기 메뉴, 배달지/고객 분석 등 배달 플랫폼 운영에 필요한 매장 통합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마루에서 만난 사람] 김상이 블랙탠저린 대표 “스타트업·대기업·인플루언서 다 겪어봤지만… 결론은 창업, 퇴직금 탈탈 털어 만든 코콘 스토리”

김 대표가 블랙탠저린을 창업하기까지의 과정은 그야말로 우여곡절, 산전수전의 연속이었다. 하지만 굳이 그 스토리를 ‘유쾌하다’고 표현한 것은 나름의 이유가 있다. 수없이 몰아 닥친 위기와 고민의 순간에 그녀를 이끈 것은 다름 아닌 긍정의 마인드였기 때문이다.

애플, 스마트폰 출하량 2013년 이후 최저치... 작년 4분기 18% 감소

애플의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에 비해 20% 가까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IDC가 집계한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억 30만대로 전년 동기보다 18.3% 줄었다.

ZUZU, 스타트업 위한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 개최

주주 관리 서비스 ‘ZUZU’가 ‘지금 놓치면 안 되는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다음달 1일 오후 3시 개최되는 웨비나는...

아드리엘, 1인 마케터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 출시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1인 마케터의 성공적인 디지털 광고 캠페인 운영과 효율적인 리포팅을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서비스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Adri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