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앤조인, CES 2023에서 푸드테크 기반 비건 식품 선보인다

기술 기반 비건 식품 브랜드 널담 운영사 조인앤조인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3에서 푸드테크 기반의 비건 식품들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오는 5일부터(현지시간) 8일까지 개최되는 세계 최대의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 'CES(The Consumer Electronics Show)'는 올해 173개국 3100여 개 회사가 참여해 미래 혁신 기술을 선보인다. 구글,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미국 빅테크들과 국내에서도 삼성전자, LG전자 등 550개 기업이 참여한다. 관람객 규모는 10만 명을 넘길 전망이다.

조인앤조인 측은 “설립 이후부터 꾸준히 비건 원재료에 대한 연구 및 개발에 힘써왔다”며 “지난해 4월경에는 비건 및 뉴트리션 식품과 원료만을 연구하는 비건 뉴트리션 연구소를 국내 최초로 설립했다”고 강조했다.

이를 통해 조인앤조인은 푸드 엔지니어링에 기반한 기술을 지속적으로 연구하며 계란 대체제, 식물성 유제품 대체제, 점도 조절 및 기능성 소재 개발, 식물성 향료 개발 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CES 2023에서는 널담 비건유 오리지널과 비건 크로와상, 베이글은 물론 지난 2022 서울카페쇼에서 처음 선보였던 비건 버터, 비건 크림치즈, 비건유 바리스타 등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조인앤조인 측은 “널담 비건유 오리지널은 15종 이상의 식물성 원료 테스트를 통해 우유와 가장 가까운 맛과 향을 만들고, 자체 기술력으로 멸균 이후에도 우유와 동일한 흰색을 띄는 것이 특징”이라며 “여기에 우유와 동일한 칼슘 함량까지 맞춰 평소 유당불내증으로 우유 섭취에 어려움이 있던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널담 관계자는 "국내 시장에서의 꾸준한 성장세에 힘입어 해외 비건 및 푸드테크 시장 동향을 파악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며 "올해는 수출 부분도 더욱 강화하여 한국 비건 식품의 힘을 전 세계에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애플, 스마트폰 출하량 2013년 이후 최저치... 작년 4분기 18% 감소

애플의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에 비해 20% 가까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IDC가 집계한 지난해 4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억 30만대로 전년 동기보다 18.3% 줄었다.

ZUZU, 스타트업 위한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 개최

주주 관리 서비스 ‘ZUZU’가 ‘지금 놓치면 안 되는 정기주총 노하우’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다음달 1일 오후 3시 개최되는 웨비나는...

아드리엘, 1인 마케터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 출시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1인 마케터의 성공적인 디지털 광고 캠페인 운영과 효율적인 리포팅을 위한 마케팅 대시보드 서비스 ‘아드리엘 라이트 플랜(Adriel...

토스 “통신의 새 기준 선보일 것"… 토스모바일 신규 서비스 사전 신청 시작

토스의 통신 자회사 ‘토스모바일’이 새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사전 신청을 시작했다. 지난해 10월 모바일 금융 플랫폼 비바리퍼블리카(토스)의 자회사로 편입된 토스모바일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