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프라이즈-강북삼성병원, 건강검진 가이드봇 개발 협력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과 함께 인공지능(AI) 챗봇 서비스인 ‘카카오 i 커넥트 톡(Kakao i Connect Talk)’을 기반으로 헬스케어 업계 최초 건강검진 가이드봇(이하 건진가이드봇)을 공동 개발한다고 6일 밝혔다.

양사는 건진가이드봇을 통해 연간 50만명에 달하는 강북삼성병원의 고객이 건강검진 서비스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측은 “이용자는 별도의 앱 다운로드 없이 검진 당일 접수 시 카카오톡에서 검사실 안내를 받을 수 있는 것은 물론, 검진 중 문의사항을 카카오톡 채널에 남기면 챗봇을 통해 답변을 받을 수 있다”며 “예를 들어 ‘검사 몇 개 남았어’라고 입력하면 챗봇이 남은 검진 항목을 알려주고 ‘대기순번 알려줘’라고 입력하면 대기 순번 확인이 가능한 식으로 병원에서 담당자를 찾을 필요 없이 카카오톡에서 간단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고 이용자의 편의성 강화를 설명했다.  

카카오엔터플라이즈에 따르면 강북삼성병원 건진가이드봇에 도입된 카카오 i 커넥트 톡은 하나의 카카오톡 채널로 알림, 홍보, 상담을 제공하는 지능형 AI 챗봇 서비스다. 고도화된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술과 다년간 축적한 포털, 검색 서비스 등의 학습데이터를 바탕으로 고도의 한국어 인식 성능을 갖추고 있어 오타, 잘못된 띄어쓰기에도 문제 없이 고객의 질문을 파악해 자연스러운 답변을 제공한다.

양사는 건진가이드봇을 통해 건강검진 전체 과정을 더욱 효율화시키고 고객 커뮤니케이션 채널 간 융합 및 AI 기반 콜센터 시스템 확장을 통해 고객 중심의 미래병원 조성을 위한 사업모델 발굴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신현철 강북삼성병원 원장은 “이번 가이드봇 개발로 건진센터 이용 고객들이 기존보다 쉽고 편리한 안내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건진 당일 가이드 이외에도 예약부터 결과조회까지 같은 채널에서 연속적으로 소통 할 수 있도록 기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최진민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부사장은 “강북삼성병원과 함께 헬스케어 업계 최초 건진가이드봇을 개발함으로써 업계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끌게 되어 기쁘다"며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헬스케어 분야에 AI 기술을 도입해 더 많은 이용자가 쉽고 편리하게 선진 디지털 헬스케어 시스템을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업계 파트너와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HN 데이터, 이커머스 성장을 위한 ‘데이터 인사이트 보고서’ 발간

NHN DAT(이하 NHN 데이터)가 데이터 마케팅 최신 트렌드와 고객 데이터 플랫폼(Customer Data Platform, 이하 CDP) 활용법을 소개하는 ‘이커머스 성장을 위한...

라이프시맨틱스, ‘K-hospital FAIR 2022’에서 고혈압 및 피부질환 솔루션 3종 공개

디지털 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K-HOSPITAL 2022’(2022 국제병원의료산업 박람회)에 참가해 신규 고혈압 및 피부질환 솔루션 3종을 공개했다고 4일...

NHN, 게임사업 본사로 통합 완료…웹보드게임 글로벌 확장 할 것

NHN은 이달 1일부로 게임 자회사 NHN빅풋을 흡수합병하고 게임사업 조직을 본사로 통합했다고 4일 밝혔다. NHN에 따르면 이번 조직 통합은 ▲게임, ▲콘텐츠,...

클로버추얼패션, 패션 컨설팅 기업 ‘고바이스 테크놀로지스’ 인수로 R&D 경쟁력 날개 달았다

글로벌 패션 테크 기업 클로버추얼패션(이하 클로)이 인도 기반 패션 컨설팅 기업 고바이스 테크놀로지스 (GoVise Technologies, 이하 고바이스)를 인수한다고 4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