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오픈소스 국제 표준 인증 획득으로 ‘올리브 플랫폼’ 날개 달았다

카카오는 '오픈체인(OpenChain) 프로젝트'의 오픈소스 국제 표준 인증(ISO/IEC 5230:2020) 획득을 통해 오픈소스 활용 역량을 인정 받고, 자사 오픈소스 관리 서비스 ‘올리브 플랫폼(Olive Platform)’의 공신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미지=카카오)

카카오는 '오픈체인(OpenChain) 프로젝트'의 오픈소스 국제 표준 인증(ISO/IEC 5230:2020)을 획득하며 자사 오픈소스 관리 서비스 ‘올리브 플랫폼(Olive Platform)’의 공신력을 강화했다.

25일 카카오에 따르면 '오픈체인 프로젝트'는 미국의 비영리단체인 리눅스 재단(Linux Foundation)에서 시작했으며, 기업의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체계 및 컴플라이언스(compliance, 준수) 역량을 평가하여 국제 인증을 부여한다. 'ISO/IEC 5230:2020'은 오픈 소스 라이선스 준수를 위한 핵심 사항을 정의한 최초의 프로세스 관리 국제 표준이다.

이번 국제 표준 인증을 통해 카카오는 오픈소스 활용 역량을 인정 받고, 자사 오픈소스 관리 서비스 ‘올리브 플랫폼(Olive Platform)’의 공신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는 지난해 6월 IT 분야 전반에서 오픈소스 사용 비중 및 관리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오픈소스를 관리할 수 있도록 '올리브 플랫폼(Olive Platform)'을 출시한 바 있다.

올리브 플랫폼은 오픈소스의 라이선스 및 의무사항을 확인해 리포트를 제공하고, 신뢰할 수 있는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보다 쉽고, 빠르고, 정확하게 오픈소스를 검증하는 등의 특징을 가지고 있다. 

한편 카카오는 매년 이프카카오(if kakao) 개발자 컨퍼런스의 오픈소스 관련 세션을 통해 개발자들이 오픈소스를 이해하고 활용하는 방법을 알리고 있으며, 공개 소프트웨어를 개발·공유를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오픈소스 생태계 구축을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의정 카카오 CTO는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오픈소스 사용이 증가하고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그 동안 쌓아온 카카오의 오픈소스 역량을 적극적으로 공유해 개발 생태계 발전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한국식품콜드체인협회, ‘2022 식품 콜드체인 고도화를 위한 신기술 세미나’ 개최

한국식품콜드체인협회는 내달 15일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콘퍼런스룸에서 ‘2022 식품 콜드체인 고도화를 위한 신기술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9회째를 맞는...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 "의사의 자율권과 환자의 선택권 보장을 위한 수가 체계 확보 중요"

디지털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 송승재 대표가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와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 주최한 ‘비대면 진료 제도화 방향’ 세미나에 참석, 비대면 진료 제도화를 위해 ‘의사의...

NHN클라우드 ‘크로센트’ 인수합병으로 DaaS 사업 드라이브 걸었다

NHN Cloud는 클라우드 기업 ‘크로센트’를 인수합병하고, DaaS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NHN클라우드는 크로센트 사의 기술력과 서비스 노하우를...

보안운영 플랫폼 '로그프레소 엔터프라이즈 4.0' 출시

보안운영(SecOps) 플랫폼 전문기업 로그프레소는 사용자가 자유자재로 기능을 확장할 수 있는 보안운영 플랫폼 ‘로그프레소 엔터프라이즈 4.0’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