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넷플릭스 승리호 CG' 만든 위지윅스튜디오 인수

컴투스가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 제작에 참여했던 미디어 콘텐츠 기업 위지윅스튜디오에 총 2000억원을 투자해 경영권을 인수한다고 25일 밝혔다.

컴투스는 지난 3월 450억원을 투자해 500만주를 확보한 뒤, 최근 1607억원을 추가 투자해 총 38.1%의 지분을 확보했다.

위지윅은 컴퓨터그래픽(CG) 및 시각특수효과(VFX) 기술을 갖춘 기업이다. 넷플릭스를 통해 개봉한 영화 ‘승리호’를 비롯해 국내외 다양한 영화, 드라마 등을 제작했다. 최근에는 자회사를 통해 드라마·영화·애니메이션·웹소설·뮤지컬·OST의 제작부터 배급·유통·공연·전시 컨벤션 등을 아우르는 종합 미디어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영화 `승리호` 공식 포스터

특히 지난 20일 상장한 자회사 ‘엔피’는 온·오프라인 브랜드익스피리언스(BE) 서비스를 비롯해, 메타버스와 연계하는 가상융합현실(XR)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갖추고 있다.

컴투스는 이번 인수로 지식재산권(IP)과 제작 역량을 확보해 글로벌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영화, 드라마, 웹소설 등 위지윅의 여러 작품을 글로벌 게임으로 제작하고, 컴투스의 인기 게임들을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하는 등 트랜스 미디어 전략으로 밸류체인을 만들어가겠다는 설명이다.

실제 앞서 컴투스는 게임과 문화 콘텐츠 전반을 아우르는 국내외 다양한 분야의 유망 기업에 공격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워킹데드’로 유명한 글로벌 콘텐츠 기업 스카이바운드엔터테인먼트와 국내 스토리 콘텐츠 기업 엠스토리허브,콘텐츠 기획사 클래버이앤엠, 콘텐츠 제작 및 미디어 기업 미디어캔 등 역량 있는 기업을 인수하고 투자해 왔다. 웹툰 제작사 케나즈와는 정글스튜디오를 설립하기도 했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KT의 통신장애 대란…구현모 대표 "보상 방안 마련할 것" 공식 사과

구현모 KT 대표가 지난 25일 발생하 전국적인 통신 장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또한 조속하게 보상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거침없는 네이버 인증서, 1년 만에 10배 성장...'편리한 게 최고'

플랫폼과 결합한 인증 서비스가 거침없이 성장하고 있다. 특히 네이버의 경우, '네이버 인증서' 가입자 2000만명을 달성하며 이용자층을 확대하고 있다. 네이버 인증서,...

애플·구글, 구독경제 생태계 만든다...삼성전자도 OTT 협력으로 가능성 높아

구독경제 시장에 애플, 구글 등 글로벌 빅테크 업체까지 가세했다. 먼저 한국 시장 공략을 시작한 기업은 애플이다. 25일 애플은 자체 서비스인...

예술 작품 감동 더하는 'LG 올레드TV'

LG전자가 올레드(OLED) TV의 혁신기술을 알리기 위해 예술 분야와 협업하는 마케팅을 전개한다. LG전자는 영국 런던에 위치한 아트갤러리 '180 스튜디오'에서 열린 미디어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