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증권, 투자종목·매매기능·알림 등 대규모 MTS 업데이트

지난해 3월 출범 후 상시적인 서비스 업데이트를 진행해 온 토스증권이 새해 들어 첫 대규모 MTS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이번에 새로 적용되는 내용은 크게 ▲국내·해외 투자종목 확대 ▲매매 기능 추가 ▲알림 기능 세분화로 나뉜다.

먼저, 국내주식 투자종목에 ETF와 ETN 등 상장지수상품이 추가된다. 레버리지 ETF를 포함 총 804개 종목으로 국내 상장된 모든 ETF와 ETN이 해당된다. 해외주식 투자종목도 대폭 늘어난다. 지난해 12월 해외주식 서비스 공개 당시 거래 가능한 종목은 ETF를 포함 총 522개 종목이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레버리지 ETF를 포함 총 2,700여개 종목으로 확대된다.

또한 해외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시간도 늘어난다. 정규 거래시간 외에 프리마켓과 애프터마켓 거래가 가능해진다. 현재 토스증권 해외주식은 한국시간 기준 평일 저녁 11시30분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거래할 수 있다. 앞으로는 정규 거래시간 전에 미리 주문 할 수 있는 프리마켓에서 저녁 9시부터 11시30분까지, 장 마감 후 애프터마켓에서는 오전 6시부터 8시까지 거래할 수 있게 된다.

원하는 가격에 주식을 자동으로 사고 팔 수 있는 자동주문 기능도 국내 주식에 적용된다. 보유중인 주식이나 관심 주식을 골라 특정한 가격에 도달하면 미리 지정해둔 가격으로 사거나 팔 수 있는 거래 방법이다. 시장상황을 매번 확인하기 어렵거나, 당장 오늘이 아니어도 관심 주식이 원하는 가격에 도달했을 때 매매하고 싶은 투자자들이 눈 여겨 볼 기능이다.

토스증권 출범 이후 고객들의 긍정적인 평가가 많았던 알림 기능은 각 종목별로 선택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기존 알림 항목인 가격변동, 뉴스, 공시정보와 같은 회사소식 외에 각 종목별 지정가를 설정해 지정가 도달 시 알림을 받을 수 있다.

토스증권 관계자는 “토스증권 MTS는 첫 선을 보인 지난해 3월부터 지금까지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한 서비스 업데이트를 꾸준하게 해왔다”며, “투자를 처음 시작하는 단계의 고객과 투자경험이 쌓인 성장한 고객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어 갈 것”이라 말했다.

토스증권은 지난해 12월말 기준 개설된 계좌는 400만개, 월간 활성사용자(MAU)는 230만명을 넘어서고 있다. 올 상반기 중 MTS 차트 고도화와 국내주식 시간외 거래, 해외주식 소수점 거래를 도입해 한층 강화된 투자 경험을 고객에게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KOSA ‘신규임원 간담회’ 개최, SW기반 신·융합 산업 대표기관 도약 본격화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가 ‘2022년 신규임원 간담회'를 개최, KOSA의 비전과 주요 사업 및 활동 등을 소개하며, 신규임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고 1일 밝혔다. KOSA측은...

토스페이먼츠, PG업계 최초 ISO 14001 인증 획득

토스의 페이테크(Paytech) 계열사 토스페이먼츠는 PG 업계 최초로 환경경영시스템 국제 표준 ‘ISO 14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ISO 14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제정한...

임창정이 10년만에 무대에? 세계 최초 한국 초연 뮤지컬 <미세스 다웃파이어> 펀더풀 온라인 공모 진행

K-콘텐츠 증권투자 플랫폼 ‘펀더풀’이 뮤지컬 <미세스 다웃파이어>의 온라인 공모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오는 8월 30일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2022 KoVAC META Connect 비즈니스 상담회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최하고, 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가 주관하는 ‘2022 KoVAC META Connect 비즈니스 상담회’가 오는 5일부터 이틀간 상암동 한국가상증강현실콤플렉스(이하 KoVAC)에서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된다.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