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모바일인터넷 속도 2위…초고속인터넷 속도는 7위로 떨어져

우리나라의 모바일인터넷 속도 세계 순위가 지난해에 이어 2위를 유지했다. 2019년 1위를 기록한 이후 2년 연속 2위다. 그러나 초고속인터넷 속도 순위는 7위까지 떨어졌다. 지난해 4위에 이어 3계단 하락했고, 2019년 2위에 비해 5계단 떨어졌다.

23일 인터넷 속도측정 사이트 '스피드테스트'를 운영하는 우클라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세계 인터넷 순위를 발표했다. 우리나라를 세계 최강 인터넷 강국으로 위상을 높여줬던 초고속인터넷 속도가 하락한 반면, 한국은 세계 최초 5G 상용화 등으로 모바일인터넷 속도는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올해 초고속인터넷과 모바일인터넷 순위 모두 상위 10위권에 든 나라는 우리나라가 유일했다.

(사진=PxHere)

초고속인터넷 순위 국가를 살펴 보면 1위는 모나코, 2위 싱가포르, 3위 홍콩, 4위 태국, 5위 루마니아, 6위 스위스 순이다.

모바일인터넷 순위 국가는 2년 연속 1위를 차지한 아랍에미리트, 2위 한국, 3위, 카타르, 4위 중국, 5위 사이프러스, 6위 노르웨이, 7위 사우디아라비아, 8위 쿠웨이트, 9위 호주, 10위 불가리아 순이다.

우클라는 올해 모바일인터넷 속도 순위에서 5G 도입에 미온적인 호주와 캐나다의 순위 하락에 주목했다. 5G 서비스가 전체 모바일인터넷 속도 순위를 바꾸고 있다는 분석이다.

한편, 한국은 올해 초고속인터넷, 모바일인터넷 순위 모두 상위 10위권에 든 유일한 나라다.

올해 세계 전체 모바일인터넷과 초고속인터넷 평균 속도는 전년 대비 각각 59.5%, 31.9% 증가한 55.1Mbps, 107.5Mbps였다. 우리나라의 모바일인터넷 속도는 세계 평균 보다 240%, 초고속인터넷 속도는 70% 이상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기업들이 '라방'에 빠지는 이유는?

[AI 요약] 코로나19 이후 비대면이 선호되며 모바일을 중심으로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라이브 커머스, 이른바 ‘라방’이 전성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3조원 수준이던...

야놀자에 'Technology'가 붙은 이유

[AI 요약] 야놀자는 2017년 호텔 솔루션 사업에 시작하여 2019년에 자동화 솔루션 '와이 플니티'의 첫 제품을 내놓았다. 온라인 예약 채널과 자동...

토스의 타다, 카카오에 도전장...12월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 모집

토스의 타다 서비스가 다시 시작된다. 타다는 12월 초 출시할 '타다 넥스트'에 참여할 드라이버를 사전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타다 넥스트는 지난해...

LG유플러스, 말레이시아 통신사에 K팝 'XR 콘텐츠' 수출

LG유플러스는 말레이시아 이동통신사 '셀콤 악시아타 베르하드'(셀콤)와 약 100만달러(약 11억8000만원) 규모의 5G 기반의 XR(확장현실) 콘텐츠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양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