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그룹, 자율주행 모빌리티 사업 박차…ETRI 핵심기술 이전

한글과컴퓨터(한컴)그룹이 자율주행 모빌리티 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한컴그룹은 8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으로부터 자율주행 핵심 기술을 이전 받고 이를 활용한 자율주행 모빌리티 사업 본격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ETRI 기술 이전을 통해 한컴그룹 계열사인 한컴인스페이스는 ▲자차 위치 및 움직임 정보 예측기술 ▲라이다센서 기반 장애물 트래킹 및 자율주행 판단제어기술 ▲영상기반 자율주행 인지 인공지능 기술 ▲라이다기반 자율주행 인지 및 예측 인공지능 기술 등 총 4종의 기술을 받게 된다.

한컴인스페이스는 자율주행 경로 계획 수립과 도심환경 및 농어촌지역 자율주행, 신호등 및 3D 이동객체 인식 기술 등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에 필요한 핵심 기술 내재화에 나선다. 또한 이 회사는 ETRI와 정기적 교류를 통해 자율주행 기술 고도화 및 상용화를 추진한다.

한컴그룹은 지난 7월 세종시와 체결한 세종형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토대로 자율주행 버스 실증사업 참여를 우선적으로 추진하는 등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구현 및 사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컴그룹 관계자는 “이번 기술 이전으로 자율주행 모빌리티 사업에 필요한 핵심 기술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자율주행 기술 수준 및 완성도를 비약적으로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세종시의 자율주행 실증사업 참여를 비롯해 다양한 자율주행 모빌리티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샤오미, 폴더블폰 ‘믹스 폴드2’ 및 휴머노이드 로봇 공개

샤오미가 지난 11일 베이징에서 진행된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 ‘믹스 폴드2’와 사람과 상호작용이 가능한 휴머노이드 로봇 ‘사이버원 (CyberOne)’을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폴스타, 새로워진 ‘폴스타2’ 고객 인도 시작

스웨덴의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디자인과 편의성을 강화한 전기차 ‘폴스타2’의 출고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가 ‘NC PLAY’를 오픈한 이유는?

엔씨(이하 엔씨)가 공식 브랜드 미디어 ‘NC PLAY’을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NC PLAY’는 엔씨(NC)가 그동안 기업 및 브랜드 스토리, 게임 정보...

두레이 사용 리뷰 쓰고 '아이폰13' 받아 볼까

NHNDooray(이하 NHN두레이)는 올인원 협업솔루션 ‘Dooray!(두레이)’를 도입한 고객의 활용 사례를 접수 받아 풍성한 선물을 증정하는 사용 리뷰 프로모션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