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로 발 넓히는 한컴…한컴MDS, 케어링크 인수

한글과컴퓨터그룹이 헬스케어 분야로 사업 영역을 넓힌다. 자회사 한컴MDS를 통해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케어링크'의 지분 63.4%를 인수했다.

케어링크는 2016년에 설립된 헬스케어 서비스 회사다. 건강검진 대행 플랫폼 ‘케어헬스’, 유전자 검사 서비스 등 건강검진·건강관리에 특화된 데이터 중심의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이 주된 사업이다.

한컴 판교 사옥

이번 인수로 한컴MDS는 인공지능(AI) 기술, 클라우드 사업을 케어링크의 헬스케어 서비스 역량과 연계해 데이터 분석 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한다.

예를 들어 고객 동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AI가 건강검진을 설계해주는 ‘맞춤형 건강검진·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또 자체 유전자검사연구소를 설립해 유전자 데이터 기반의 특화서비스를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세계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규모는 2023년까지 약 409조원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국내 시장 역시 11조 7천억원 규모로 연평균 16%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컴 관계자는 "한컴헬스케어의 진단키트·진단 솔루션 사업, 한컴피플의 시니어케어 서비스 등 그룹 내 헬스케어 사업과의 시너지 창출에도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컴MDS는 케어링크를 품으면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진출과 함께 AI, 클라우드, 모빌리티, 메타버스 등 신사업 비중 확대와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나선다.

특히 최근 그룹 차원에서 추진 중인 신사업(헬스케어, AI, 클라우드, 모빌리티, 메타버스 등) 비중을 확대하면서 기존 임베디드 솔루션 사업 의존도를 낮춘다는 중장기 전략도 함께 세웠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당근마켓 ‘불법거래 STOP’,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당근마켓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된 불법 거래를 근절하고 중고거래 이용자 보호와 안전을 강화하는 새로운 운영 정책(가이드 라인)을 발표했다. 17일 당근마켓에...

토스, 37개 포지션 100여명 ‘기술인력 대거 채용’

오는 10월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가 17일 사업 확장에 따른 대규모 인력 채용을 밝혔다. 채용 대상은...

LG전자 창원 사업장,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전환

LG전자가 글로벌 생활가전 사업의 핵심 생산기지인 창원사업장을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본격 전환한다. LG전자는 경남 창원시에 있는 LG스마트파크(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성산패총로...

네이버클라우드 "연매출의 80% 투자, 아태지역 톱3 목표"

네이버클라우드가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클라우드 시장에서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톱3 업체로 발돋움하겠다는 목표를 내걸었다. 이를 위해 2023년까지 연 매출 80%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