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레벨4 자율주행 '로보셔틀' 세종시 시범 운영

현대자동차가 운전자가 개입하지 않는 레벨4 기술이 도입된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를 세종시에서 시작한다. 이번에 운영되는 '로보셔틀' 서비스는 현대차가 서울 은평 등에서 그동안 진행해 왔던 수요응답형 다인승 셔틀 서비스인 '셔클'과 동일한 방식으로, 다음달 9일부터 9월 30일까지 약 2달 간 세종 스마트시티에서 운영된다.

현대차는 이번 '로보셔틀 시범 서비스' 운영을 위해 대형 승합차(쏠라티 11인승)를 개조, 국토교통부로부터 자율주행 레벨3 임시운행 허가를 취득했다. 여기에 자체 개발중인 레벨4 수준의 핵심 기술도 일부 적용했다.

레벨4 수준의 핵심 기술을 적용했기 때문에 차량 스스로 주행 상황을 인지·판단 후 차량을 제어할 수 있고, 일부 제한적인 상황을 제외하고는 비상 운전자가 개입하지 않는다는 것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가 세종시에서 시범 운영하는 수요응답형 다인승 로보셔틀 서비스. 레벨3 임시운행 허가를 받은 쏠라티에 레벨4 자율주행 기술을 일부 탑재하는 등 개조를 했다.

현대차는 시범 서비스 개시에 앞서 12일 세종도시교통공사와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다음달 9일 개시하는 로보셔틀 서비스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현대차는 세종시 1생활권에서 작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수요응답형 모빌리티 '셔클'과 연계해 로보셔틀 시범 서비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셔클은 현대차의 인공지능 기술 전담 조직인 에어스 컴퍼니(AIRS Company)가 지난해 론칭한 국내 첫 라이드 풀링(Ride Pooling) 서비스다. 앱을 통해 승객이 차량을 호출하면 실시간 생성되는 최적 경로를 따라 운행하며 원하는 장소에서 승하차할 수 있다.

현대차는 19일부터 셔클 앱을 통해 세종시에서 로보셔틀 이용을 희망하는 체험 인원을 모집할 예정이다. 로보셔틀 서비스 운행구간은 정부세종청사와 국립세종수목원 사이의 6.1km에 이르는 20개 버스 정류장이다.

이용 방법은 셔클 서비스와 동일하다. 체험단으로 선정된 탑승객이 앱을 통해 가까운 정류장에서 차량을 호출하면, 차량이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해 생성된 최적의 경로를 따라 탑승객이 호출한 위치로 이동하는 방식이다.

고정 경로형과 달리 차량이 모든 정류장에 정차하지 않고, 앱을 통해 탑승객의 수요를 파악한 후 필요 정류장에만 정차해 효율적인 운행이 가능하다.

현대차 자율주행사업부 관계자는 "자율주행 기술과 AI 모빌리티 기술을 연계한 로보셔틀 서비스를 고객에게 첫 선을 보인 점에 의미가 있다"며 "로보택시, 로보배송 등으로 완전 자율주행 서비스 라인업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은? 진보는 ‘민초들’,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들’꼽아

먼저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진보, 보수 간 차이가 두드러진 요인은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과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이었다.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둔 반면,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비앤비 1분기 한국인 결제 122% 증가, ‘억눌렸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 중’

아직 코로나 여파가 기세를 떨치고 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엔비의 지난...

샤오미, 가성비 돋보이는 '레드미노트 11' 국내 선봬

레드미노트 11 시리즈 및 버즈 3T 프로, 워치 S1 출시레드미노트 11 29만원대, 4월 6일부터 예약 판매 샤오미(小米)가 5일 성능과 가격...

'마케팅 컨퍼런스 2022', 디지털 커머스 마케팅 고수는 팬덤을 어떻게 활용할까?

신선식품 커머스 다크호스, 오아시스마켓은 고객의 무엇을 주목할까? 라이브커머스 혁신 선보인 그립의 팬심 활용법은? 단계를 줄이고 고객 효용성을 극대화하라, 카페24의 D2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