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게임에 혹해서 열어봤더니…악성코드 유포 '미끼'

안랩이 최근 파일공유 사이트에 성인용 게임으로 위장한 파일을 올려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를 잇따라 발견해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공격자는 다수의 파일 공유 사이트에 특정 성인 게임으로 위장한 압축파일(‘.egg’, ‘.zip’ 등)을 업로드했다(보충자료 참고). 공격자는 악성코드 설치를 유도하기 위해 게시글에 ‘압축파일 속 실행파일(.exe)을 실행하라’는 내용을 포함시키기도 했다.

사용자가 다운로드 받은 압축파일의 압축을 해제하고 실행파일(‘Game..exe’)을 실행할 경우 악성코드가 실행된다. 동시에 게임 프로그램도 정상적으로 작동하기 때문에 사용자는 악성코드 감염 사실을 알아채기 어렵다. 실행된 악성코드는 C&C 서버에 접속해 디도스 공격용 원격제어 악성코드를 내려 받는 등 악성행위를 수행할 수 있다.

C&C(Command & Control) 서버는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이다.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인터넷 상 파일 다운로드 시 공식 홈페이지 이용 ▲출처 불분명 파일 실행 금지 ▲자극적 컨텐츠 다운로드 자제 ▲OS 및 인터넷 브라우저, 응용프로그램, 오피스 SW 등 프로그램의 최신 버전 유지 및 보안 패치 적용 ▲최신 버전 백신 사용 및 실시간 감시 적용 등 보안수칙을 실천해야 한다.

현재 V3 제품군은 발견된 악성코드 파일을 모두 진단하고 있다.

안랩 분석팀 이재진 주임은 “컨텐츠를 불법으로 이용하는 사용자를 노려 파일공유 사이트에서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가 많다”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선 게임이나 유틸리티 등은 반드시 공식 홈페이지를 이용해 다운로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체크막스, 심각해지는 ‘SW 공급망 보안 위협’ 3가지 해법 제시

체크막스(Checkmarx)가 오픈소스 환경에서 소프트웨어(SW) 개발 시 발생할 수 있는 보안 위협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정보기술 연구 자문사인 가트너는...

포블게이트, 지속가능한 성장 위해 ESG 경영 속도 낸다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는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먼저, 포블게이트는 가상자산 거래소 최초로 ESG부문을 상장 평가...

카카오 VX, ‘카카오골프예약’ 제휴 골프장 300개 돌파!

카카오 VX의 골프 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과 제휴를 맺은 골프장 수가 300개를 돌파했다. 2019년 5월에 첫 선을 보인 ‘카카오골프예약’은 빅데이터에 인공지능...

카카오모빌리티, CEO직속 이용자 권익 보호 전담조직 신설하고 ‘ESG 강화’ 나선다

카카오모빌리티가 ESG 강화 행보의 일환으로, 이용자 권익 인식 제고 및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용자 중심 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