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반에 등장한 '아이패드 미니', 프로급으로 기능 업그레이드

애플이 14일(한국 시간으로 15일 2시) 새로운 아이패드 미니(iPad Mini)를 공개했다. 2년 반만에 공개한 이번 아이패드 미니는 6세대로, 앞서 출시한 아이패드 프로 모델의 엣지형 디스플레이로 채택했다.

아이패드 미니는 기능에서도 프로 모델 수준으로 대폭 상향했다. 새로운 AP인 A15 바이오닉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애플은 탑재된 6코어 CPU가 이전 세대 아이패드 미니 대비 40% 성능이 향상됐으며, 5코어 GPU는 80% 향상된 그래픽 성능을 보여준다고 전했다.

카메라에서도 아이패드 프로에 탑재된 센터 스테이지 기능이 추가됐다. 센터 스테이지 기능은 사람이 움직이면 전면 카메라가 자동으로 사용자를 인식해 자동으로 화면 안으로 맞춘다.

전면 화면은 새로운 8.3인치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다. 터치 ID는 아이패드 미니 상단 버튼으로 이동시켰으며, USB-C 타입 충전 단자를 채택해 고속 충전이 가능하다.

아울러 2세대 애플 펜슬을 지원하며, 5G 네트워크 접속도 지원한다. 출시 색상은 핑크, 스타라이트, 퍼플, 스페이스 그레이 등 4가지이며, 저장 용량은 64GB·256GB 2가지 모델을 선택할 수 있다.

출시 가격은 와이파이 모델은 64만9000원부터, 셀룰러 모델이 83만9000원부터 시작된다. 1차 출시일은 24일부터다. 한국 출시일은 아직 미정이다.

함께 보급형 아이패드도 공개됐다. 9세대인 보급형 아이패드는 A13 바이오닉칩을 탑재해 전작보다 성능이 20% 향상시켰다. 크롬북과 비교해 3배 빠르다. 10.2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가격은 와이파이 모델이 44만9000원부터, 셀룰러 모델이 61만9000원부터 시작된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은? 진보는 ‘민초들’,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들’꼽아

먼저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진보, 보수 간 차이가 두드러진 요인은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과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이었다.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둔 반면,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비앤비 1분기 한국인 결제 122% 증가, ‘억눌렸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 중’

아직 코로나 여파가 기세를 떨치고 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엔비의 지난...

샤오미, 가성비 돋보이는 '레드미노트 11' 국내 선봬

레드미노트 11 시리즈 및 버즈 3T 프로, 워치 S1 출시레드미노트 11 29만원대, 4월 6일부터 예약 판매 샤오미(小米)가 5일 성능과 가격...

'마케팅 컨퍼런스 2022', 디지털 커머스 마케팅 고수는 팬덤을 어떻게 활용할까?

신선식품 커머스 다크호스, 오아시스마켓은 고객의 무엇을 주목할까? 라이브커머스 혁신 선보인 그립의 팬심 활용법은? 단계를 줄이고 고객 효용성을 극대화하라, 카페24의 D2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