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강자 엔비디아 젠슨 황 CEO, 소프트뱅크 손정의를 만나다

[AI 요약] 인공지능 컴퓨팅 분야의 선도기업 엔비디아 젠슨 황 ceo는 최근 폭 넓게 사용되는 AI가 어떻게 인류의 삶을 훌륭하게 만들 수 있는지에 대한 비전을 손정의 회장과 공유했다. ARM을 인수해 이러한 작업이 더 활발하게 이어질 것이라고 화답했으며, 특히 이들은 AI의 대유행에 향후 더 많은 기업들이 동참할 것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 한다. 혁신을 통해 인류의 행복과 발전을 위해 쓰이는 툴을 사용해야 하며, 인공지능과 미래가 중요한 지를 알려주었다.


GPU의 창안자이자, 인공지능(AI) 컴퓨팅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기업 엔비디아. 그 창립자 겸 CEO 젠슨 황이 소프트뱅크 그룹의 손정의 회장과 만났다. 그들은 AI가 어떻게 인류의 삶을 풍성하게 만들 수 있는지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

젠슨 황 CEO는 지난달 29일부터 30일 양일에 걸쳐 진행된 소프트뱅크 월드 컨퍼런스에 기조연설자로 참석했다. 비록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행사였지만, 그의 AI 비전을 손정의 회장과 대담 방식으로 풀어내면서 인사이트를 볼 수 있는 자리였다.

특히 최근 엔비디아는 소프트뱅크가 보유하고 있언 Arm을 400억달러에 인수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젠슨 황 CEO는 엔비디아와 Arm의 합병에 대해 "엔비디아의 AI 기술력이 Arm의 우수한 엣지 CPU와 결합한 것이 큰 의미를 갖는다"고 설명했다.

젠슨 황 엔비디아 CEO
젠슨 황 엔비디아 CEO

이에 대해 손 회장은 "Arm이 그동안 소프트뱅크의 지적재산(IP)을 수많은 칩셋 공급업체에 제공해 왔고, 이를 통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서 SoC를 구축했다"면서, 젠슨 황 CEO가 Arm을 인수해 이러한 작업이 더욱 활발하게 이어질 것이라고 화답했다.

특히 이들은 AI의 대유행에 향후 더 많은 기업들이 동참할 것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황 CEO는 AI에 대해 '새로운 형태의 컴퓨터 사이언스'라고 정의하며, "AI는 소프트웨어(SW)가 다르고, 칩도 다르고, 방법론도 다르다"고 말했다. AI라는 새로운 세계와 시장이 열린 만큼 폭포수 처럼 기업들이 쏟아져 들어 올 것이라는 의미다.

이에 손 회장도 동의했다. 그는 "초기에 컴퓨터는 계산 분야에서 진보를 시켰다면, 그 다음 컴퓨팅은 빅데이터의 저장을 가능케 했다. 그리고 지금의 AI 시대에는 마침내 인간의 귀와 눈이 되어 음성과 언어를 인식할 수 있게 됐다"라며 이것이 거대한 전환이라고 설명했다.

황 CEO는 이렇게 맞장구 쳤다.

"바로 그것이 대규모 인텔리전스이다. 바로 이것이 AI 시대가 왜 중요한지를 알려주는 이유다."

손정의 소프트뱅크 그룹 회장
손정의 소프트뱅크 그룹 회장

AI, 인류의 행복과 발전 위해 쓰이는 툴

황 CEO는 최근 폭 넓게 사용되는 '추천 시스템'에 대해 언급했다. 가까운 예로 네이버에서 검색하거나 쿠팡에서 쇼핑을 할 때, 사용자 맞춤형의 시스템으로 방대한 정보와 제품을 사용자 입맛에 맞게 추천해 주는 시스템이다. 이는 AI가 근간이 된다.

황 CEO는 "추천 시스템의 예 처럼, AI는 인류의 역량을 확장하는 방법 중 하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 상에 존재하는 엄청난 선택지에서 결정을 내리는 데 반드시 필요한 것이 AI이며, AI와 그 시스템의 중심에는 언제나 인간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손 회장은 "인간은 그 자신의 행복을 위해 AI 툴을 사용할 것이며, 어떤 추천을 받아들일지는 결국 인간 스스로가 결정한다"라고 화답했다.

손 회장은 추천 시스템과 같은 지능형 시스템은 우리 주변의 다양한 커넥티드 솔루션 및 엣지 AI와 촘촘하게 연계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스마트폰과 커넥티드카 등 소비자 끝단의 디바이스와 연결하는 AI 클라우드와 엮여져 돌아가고 있어, AI 시장은 급속하게 발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의 대화의 백미는 AI가 공기처럼 우리 일상에 녹아 든 가까운 미래의 묘사다.

황 CEO는 AI 시스템에 대해 '끝 없이 학습하는 머신'이라고 묘사했고, 손 회장은 엣지 AI로 부터 나오는 정보를 클라우드가 흡수하면서 더욱 영리해 질 것이라고 말했다.

"결과적으로는 '컴퓨팅' 그 자체가 스마트폰 처럼 대중화가 될 것이다." - 젠슨 황

"컴퓨터에게 '내가 어떤 작업을 하고 싶은데, 거기에 맞는 솔루션을 나한테 줄래'라고 질문하면, AI는 그 솔루션에 더해 활용할 툴까지 제공해 줄 날이 멀지 않았다." - 손정의

"미래에는 손정의 회장과 내가 일본어와 영어로 말하면, 즉시 영어와 일본어로 번역돼 대화하는 일도 가능해 질 것이다. 이처럼 AI를 통해 인류의 연결성 확대에도 기여할 것이다." - 젠슨 황

"AI는 심장발작 예방과 암치료법 발견, 교통사고 예방 등 인류를 더 안전하고 행복하게 하는 기술 개발에 도움을 주고 있다. AI 영역에서 진행 중인 이러한 혁명을 우리는 큰 기쁨으로 환영해야 한다." - 손정의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특금법·금소법 시행' '플랫폼 국감'... 추석 끝나고 봅시다!

10월 네이버, 카카오, 쿠팡, 야놀자 ‘네카쿠야 플랫폼 국감 돌입 25일 특금법, 금소법 시행 어떻게 될까? 코로나19 확진자가 여전히 2000명 대를...

알파벳, 룬 프로젝트 불씨 살렸다···풍선대신 레이저로 글로벌 인터넷 재점화

풍선도, 태양광 드론도, 인공위성도 아니다. 이젠 ‘레이저 빔’이다. 알파벳 자회사 ‘X’가 ‘글로벌 인터넷 구축’의 꿈에 다시 불을 댕겼다. 아프리카에서 레이저...

나는 '지금' 원한다... BNPL은 왜 주목받는가?

상품은 돈이 있어야 살 수 있다. 이커머스 시장의 확장은 결제 능력의 성장과 함께 움직이는 셈이다. 그러나 그 의미가 꼭 현재...

온라인 광고 캠페인을 알아서 집행하는 AI

온라인 광고의 비중을 높이는 곳이 많다. 퍼포먼스 마케팅 인력을 고용하거나 대행사를 이용해 광고를 집행하는데, 앞으로는 AI에 맡겨봐도 좋을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