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D·퀄컴, TSMC 버리고 삼성 택할 가능성 높은 이유는?

AMD가 대만 TSMC의 애플 우선 공급 및 공급가 차별화 정책에 불만을 품고 삼성전자의 차세대 3나노미터(nm)공정으로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거래처를 옮길 것으로 보인다고 구루3d·폰아레나 등이 2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들은 현재 AMD가 TSMC에 CPU와 GPU 생산을 맡기고 있지만 이같은 배경속에서 최첨단 3nm 공정기반 칩 생산을 삼성전자에 맡길 가능성이 점쳐진다고 전했다.

▲AMD가 기존 주거래처인 대만 TSMC 대신 삼성전자를 통해 차세대 3나노 칩을 생산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진다.

AMD가 TSMC에 불만을 갖게 된 배경은 크게 두가지다.

우선 차별적 공급가격 책정이 꼽힌다. TSMC는 지난 8월 칩생산 공급가를 최대 20% 인상한다고 발표했지만 애플에게만은 3% 인상률을 적용하는데 그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것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제대로 생산물량이 배정되지 않는데 따른 불만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TSMC는 물량 수급상의 우위를 차지하기 위해 거액의 현금보따리를 푼 애플에 점점 더 많은 웨이퍼를 배정하고 있다. 실제로 TSMC는 올해도 최첨단 5나노미터 공정 칩 생산용량의 대부분을 애플에 예약 할당했다. 이에 힘입어 애플은 전 세계적 칩 부족 속에서도 여전히 각각 337억과 570억개의 트랜지스터를 집적한 두 종의 하이엔드 칩 ‘M1 프로’와 ‘M1 맥스’를 발표할 수 있었다.

애플은 아이폰용 칩을 충분히 갖추기 위해 아이패드 생산량을 50%까지 줄여야 했지만 TSMC는 이 칩 최대 고객인 애플을 위해 전력투구하며 지원하고 있는 상황인 것이다.

그뿐이 아니다. TSMC는 3나노공정 등 첨단 제조방식으로 생산되는 웨이퍼까지 애플에 우선 생산해주기로 예약했고, 이것이 향후 AMD에 공급할 웨이퍼 물량을 수요에 비해 턱없이 부족하게 만든 것으로 보인다.

이에 AMD가 고객들의 요구 사항을 충족시키기 위해 공급처를 옮겨야 한다고 느끼게 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보도는 TSMC의 자원 배분 절차에 불만을 가진 업체는 AMD뿐만이 아니며 퀄컴도 비슷한 상황일 것이라고 전했다. 따라서 퀄컴도 AMD의 경우처럼 TSMC가 생산해 줄 수 있는 것보다 더 많은 양을 공급할 수 있는지 판단하기 위해 삼성과 논의에 참여했을 것이라고 봤다.

▲TSMC의 올해 고객별 5나노 반도체 공정 웨이퍼 배정 비율. 애플이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자료=카운터포인트)

반도체 제조를 담당하는 삼성전자 파운드리 사업부는 AMD와 퀄컴의 수요를 충분히 수용할 수 있는 역량을 갖췄기에 이번 양대 기업의 공급처 이전이 현실화하면 삼성전자는 커다란 매출 증가를 기대할 수 있다.

삼성전자가 3nm 칩 공장에 이를 소화할 만큼 많은 생산라인을 계획하고 있는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 하지만 내년 중에 AMD와 삼성전자와의 이 가능성 높은 계약에 대한 더많은 내용이 알려질 것으로 보인다.

물론 당분간 이 모든 소식이 소문에 근거한 것이란 점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공식적으로 얘기되는 전망에 따르면 AMD와 퀄컴 모두 TSMC와의 협업을 지속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대만 TSMC가 부쩍 가장 중요한 고객인 애플을 강조하는 행보에 비춰볼 때 이같은 삼성전자에 기회가 될 거래처 대거 이전 전망이 나오는 것은 꽤 설득력있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JP모건 "비트코인 과소평가돼… 적정가치는 3만8000달러"

최근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투자 여력은 상당 부분 존재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JP모건은 암호화폐가 부동산의 대체 자산 중 하나이며, 적정가치가 현재가보다 약 28% 높은 3만8000달러 수준으로 평가했다.

한국식품콜드체인협회, ‘2022 식품 콜드체인 고도화를 위한 신기술 세미나’ 개최

한국식품콜드체인협회는 내달 15일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콘퍼런스룸에서 ‘2022 식품 콜드체인 고도화를 위한 신기술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9회째를 맞는...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 "의사의 자율권과 환자의 선택권 보장을 위한 수가 체계 확보 중요"

디지털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 송승재 대표가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와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 주최한 ‘비대면 진료 제도화 방향’ 세미나에 참석, 비대면 진료 제도화를 위해 ‘의사의...

NHN클라우드 ‘크로센트’ 인수합병으로 DaaS 사업 드라이브 걸었다

NHN Cloud는 클라우드 기업 ‘크로센트’를 인수합병하고, DaaS 사업을 본격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NHN클라우드는 크로센트 사의 기술력과 서비스 노하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