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서비스 DNA와 마이크로바이옴 기술력 결합한 ‘바이오테크’ 기대

IT서비스 기업 민앤지가 관계사인 프로바이오틱스 전문 기업 바이오일레븐의 지분 49.6%를 보유 중이며, 경영 참여에 대한 요건을 갖추어 주요 종속회사로 편입했다.

바이오일레븐은 2009년 설립 이후 프로바이오틱스를 비롯해 코스메틱, 헬스케어 서비스 등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국내에서 최초이자 유일하게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개별인정 받은 원료 ‘드시모네 포뮬러’를 함유한 고함량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드시모네’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바이오일레븐의 기업부설연구소는 2013년 국내 최초로 도입한 장내세균분석(GMA) 서비스를 통해 다년 간 수천 여 명의 장내 미생물을 분석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지난 1월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SKAI)과 ‘3세대 면역항암 항체치료제’ 기술 이전 및 공동연구 개발을 위한 협약을 맺고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면역항암제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해 바이오일레븐의 매출액은 약 243억 원으로 전년 대비 무려 83% 증가하며 큰 폭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올해 바이오일레븐은 매출 400억 원 이상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민앤지는 이번 바이오일레븐의 주요 종속회사로 편입이 향후 민앤지의 연결 매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현철 민앤지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 원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바이오일레븐의 편입은 향후 민앤지의 외형 성장에도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민앤지가 가진 IT 기업 DNA를 바이오일레븐에 이식해 향후 바이오테크 선도기업으로 새롭게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샤오미, 폴더블폰 ‘믹스 폴드2’ 및 휴머노이드 로봇 공개

샤오미가 지난 11일 베이징에서 진행된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 ‘믹스 폴드2’와 사람과 상호작용이 가능한 휴머노이드 로봇 ‘사이버원 (CyberOne)’을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폴스타, 새로워진 ‘폴스타2’ 고객 인도 시작

스웨덴의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디자인과 편의성을 강화한 전기차 ‘폴스타2’의 출고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가 ‘NC PLAY’를 오픈한 이유는?

엔씨(이하 엔씨)가 공식 브랜드 미디어 ‘NC PLAY’을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NC PLAY’는 엔씨(NC)가 그동안 기업 및 브랜드 스토리, 게임 정보...

두레이 사용 리뷰 쓰고 '아이폰13' 받아 볼까

NHNDooray(이하 NHN두레이)는 올인원 협업솔루션 ‘Dooray!(두레이)’를 도입한 고객의 활용 사례를 접수 받아 풍성한 선물을 증정하는 사용 리뷰 프로모션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