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IE 11 종료'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 대국민 캠페인 진행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빠르고 안전한 인터넷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 대국민 캠페인’을 오는 11월 30일까지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 대국민 캠페인 홍보 이미지 (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마이크로소프트(MS)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11(IE 11) 웹 브라우저의 공식적인 서비스를 다가오는 2022년 6월 15일에 기술 지원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기술 지원이 종료되면 IE 11의 업데이트가 이루어지지 않아 보안에 취약하여 해킹 등 위협에도 쉽게 노출될 수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IE 11 웹 브라우저를 사용하는 이용자가 존재하는 상황이다.

이에 KISA는 최신 웹 브라우저인 네이버 웨일, 삼성 인터넷, 구글 크롬, 마이크로소프트 엣지, 애플 사파리 등의 최신 웹 브라우저 사용을 독려하는 등 빠르고 안전한 인터넷 이용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추진하게 됐다.

올해 캠페인은 대국민 인식 제고를 위한 최신 웹 브라우저 기본 설정 이벤트, 최신 웹 브라우저 SNS 공유 이벤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하며, 인터넷 이용자라면 누구나 캠페인 누리집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캠페인 내용을 살펴보면, 최신 웹 브라우저(웨일, 삼성 인터넷, 크롬, 엣지, 사파리 등) 이용자는 경품 이벤트에 바로 응모할 수 있으며, IE 이용자는 최신 웹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 한 후 이벤트에 참여 가능하다.

최신 웹 브라우저 SNS 공유 이벤트는 참여자가 SNS(페이스북, 네이버 블로그 등)에 해시태그와 함께 캠페인을 공유한 후, 이벤트 페이지에 공유한 주소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KISA 황성원 디지털기반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사회에서의 빠르고 안전한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무엇보다 중요해졌다”라며 “KISA는 앞으로 올 연말까지 IE 기술 지원 종료를 안내하고, 최신 웹 브라우저 사용 필요성과 국내 웹 브라우저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가 만드는 '데이터 선순환 생태계'

정부가 2017년부터 쌓아온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170종, 4억 8000만건을 '인공지능 허브'를 통해 민간에 개방한다. 인공지능 허브를 통해 개방되는 AI 학습용...

개인정보위, 금융·공공...등 '마이데이터' 도입 청사진 마련한다

최근, 금융·공공 분야 등에 마이데이터가 도입되었으나 전 분야를 아우르는 데이터 이동이나 개인 맞춤형 서비스는 제공되지 못하고 있으며, 분야 간 데이터...

볼보·티맵 협력 확대…”비디오 스트리밍·오디오북도 가능

XC60·S90·V90 등 안드로이드 OS 탑재 전 모델 ‘TMAP 인포테인먼트’ 탑재 지난해 세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기반 차량용 통합 인포테인먼트(IVI)를 선보인 볼보자동차와 티맵모빌리티가 협력을 확대한다. 티맵모빌리티는...

과기정통부, AI·SW 전문 인재 대폭 확대... '메타버스 융합대학원' 설립

정부가 청년 누구나 디지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소프트웨어 교육기회를 대폭 확대할 전망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관 임혜숙)는 2022년 인공지능·소프트웨어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