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SA ‘신규임원 간담회’ 개최, SW기반 신·융합 산업 대표기관 도약 본격화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가 지난 30일 '2022년 신규임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가 ‘2022년 신규임원 간담회'를 개최, KOSA의 비전과 주요 사업 및 활동 등을 소개하며, 신규임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고 1일 밝혔다.

KOSA측은 지난 30일 오후 송파구 소재의 사무국에서 개최된 간담회를 통해 “인공지능,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 SW 신기술 기반 플랫폼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의 혁신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전담 부서 및 위원회, 협의회를 신설하고, 관련 기업들을 임원사로 유치하며 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고 자평했다.

올해 신규임원으로 선임된 기업은 ▲(주)굿센 ▲나무기술(주) ▲(주)대교씨엔에스 ▲두나무 주식회사 ▲(주)뮤직카우 ▲(주)버즈빌 ▲세림티에스지(주) ▲신한DS(주) ▲쌍용정보통신(주) ▲(주)알스퀘어 ▲(주)위지윅스튜디오 ▲인크루트(주) ▲(주)지란지교시큐리티 ▲(주)티맥스티베로 총 14개 기업이며, 이 중 12개 기업이 이날 간담회에 참석했다.

특히 이 날은 블록체인 분야의 두나무 주식회사, 음악저작권 플랫폼기업인 ㈜뮤직카우, 메타버스 전문기업 ㈜위지윅스튜디오가 KOSA 임원으로 참여하게 되면서, 기존 전통SW분야 뿐 아니라 SW신기술 기반 플랫폼 및 서비스 분야 영위 기업의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논의가 적극적으로 이뤄졌다. 또한, 전통 SW기업과의 상생 방안을 논의하는 등 대한민국 SW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이 교환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정현경 뮤직카우 대표는 “SW 신기술 기반의 플랫폼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은 규제 개혁, 기업 성장 방향 확립 등 해결해야 할 과제들이 상당히 많다”며 “KOSA와 1만여 회원사가 우리와 같은 신생 기업들의 우산이 되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세희 쌍용정보통신 대표는 “SW의 발전에 따른 전통 SW기업들의 변화와 KOSA의 영역 확장은 매우 바람직하다”며 “대한민국 SW산업 발전을 위한 KOSA의 든든한 파트너가 되겠다”고 KOSA 임원사에 흔쾌히 합류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조준희 KOSA 협회장은 “이제는 모든 산업에 SW가 접목될 수밖에 없는 세상이 왔다”며 “이에 우리 KOSA는 전통 SW기업 뿐 아니라 플랫폼 및 서비스 분야 등 폭넓은 기업을 임원사로 선임해 적극적으로 그들의 권익을 보호하고 대변하는 목소리를 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HN클라우드, ‘2022년 AI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사됐다

NHN Cloud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추진하는 ‘2022년 AI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 ‘써비레이’ 인도네시아 공급한다

아이도트는 자사 인공지능 기반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인 ‘써비레이(Cerviray A.I.)’가 인도네시아 조달청에 정식 등록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는 올 4월 인도네시아 MOH...

컴투스 그룹, 태국 P2E엑스포에서 웹3 게임 비전 제시

컴투스 그룹이 태국 방콕에서 열린 ‘플레이투언 엑스포 아시아(Play-2-Earn Expo Asia, 이하 P2E 엑스포)’에 참여해 웹(Web)3 게임 산업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고 12일 밝혔다.

엔씨 올 2분기 영업익 전년비 9.04% 증가한 1230억 달성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올해 2분기 실적 결산(이하 연결기준) 결과 매출 6293억원, 영업이익 1230억 원, 당기순이익 1187억 원을 기록했다. 주목할 점은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