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도 '디즈니플러스'와 손 잡았다...모바일 서비스만 제공

넷플릭스의 광풍을 잠재우고 국내 OTT 시장의 질서를 다시 짤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디즈니플러스(디즈니+)가 국내 통신사와 콘텐츠 제휴를 이어가고 있다. 디즈니플러스는 LG유플러스에 이어 KT와 콘텐츠 제공 계약을 맺었다. 다만 인터넷TV(IPTV)와 모바일 모두 계약한 LG유플러스와는 달리, KT는 모바일 제휴 계약만 체결했다.

(이미지=디즈니플러스)

KT는 자사가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이하 디즈니코리아)와 모바일 제휴 계약을 체결 했다고 13일 밝혔다.

KT는 모바일에서만 디즈니플러스의 콘텐츠를 볼 수 있는 계약을 체결했으며, 디즈니플러스 국내 공식 출시일인 11월 12일에 맞춰 신규 무선 요금제를 출시한다. 이 요금제에 가입하는 KT 무선 고객은 5G 데이터 무제한 혜택과 함께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월트디즈니의 6개 브랜드 콘텐츠를 모바일에서 이용할 수 있다.

KT는 디즈니플러스와 자사 IPTV인 올레tv 제휴를 추진 중이라고 알렸다. LG유플러스와 달리 KT는 현재 디즈니플러스와 모바일 제휴 계약만 체결한 상태다. KT측은 "향후 디즈니+와 올레tv 서비스 제휴를 위해 다각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 박현진 전무는 "디즈니플러스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의 콘텐츠 선택권이 넓어졌다"라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이 다양한 콘텐츠를 편리하게 접하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KT의 통신장애 대란…구현모 대표 "보상 방안 마련할 것" 공식 사과

구현모 KT 대표가 지난 25일 발생하 전국적인 통신 장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또한 조속하게 보상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거침없는 네이버 인증서, 1년 만에 10배 성장...'편리한 게 최고'

플랫폼과 결합한 인증 서비스가 거침없이 성장하고 있다. 특히 네이버의 경우, '네이버 인증서' 가입자 2000만명을 달성하며 이용자층을 확대하고 있다. 네이버 인증서,...

애플·구글, 구독경제 생태계 만든다...삼성전자도 OTT 협력으로 가능성 높아

구독경제 시장에 애플, 구글 등 글로벌 빅테크 업체까지 가세했다. 먼저 한국 시장 공략을 시작한 기업은 애플이다. 25일 애플은 자체 서비스인...

예술 작품 감동 더하는 'LG 올레드TV'

LG전자가 올레드(OLED) TV의 혁신기술을 알리기 위해 예술 분야와 협업하는 마케팅을 전개한다. LG전자는 영국 런던에 위치한 아트갤러리 '180 스튜디오'에서 열린 미디어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