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 IDC 오퍼레이터’로 IDC ESG 선도한다

전 세계적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가 기업 생존의 필수적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KT가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07년(127만 6872t Co2-eq) 대비 35% 절감하겠다는 목표를 발표했다. IDC 시장 국내 1위 사업자인 KT는 IDC 전력 관리에 AI를 적용해 ESG 행보를 강화한다.

KT가 AI를 활용해 IDC(인터넷데이터센터) 내 온도, 습도를 자동 제어하는 ‘AI IDC 오퍼레이터’를 KT 목동IDC2센터에 시범 적용하고, KT 전 IDC에 순차 적용한다고 16일 밝혔다.

KT 목동IDC2센터에 시범적용된 ‘AI IDC 오퍼레이터’를 모니터링하는 모습 (사진=KT)

‘AI IDC 오퍼레이터’는 KT 융합기술원에서 자체 개발한 ‘AI 빌딩 오퍼레이터’를 IDC에 맞춰 커스터마이징한 솔루션이다. IDC 내 온도, 습도 데이터를 AI가 수집·분석해 자동으로 시설들을 제어한다. 수동으로 개별 장치를 조절하는 기존 방식에 비해 전력 효율을 높일 수 있다.

IDC 내에 일정한 환경이 유지되지 않을 경우 서버 과부하로 이어질 수 있어, 고객사의 서버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IDC에게 항온·항습은 가장 중요한 요소다.

KT는 올해 목동, 분당, 강남 IDC에서 소모전력 1,300만 kWh을 절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상반기에는 공냉식 항온기를 열교환 수냉식으로 개선하고, 직접 외기냉방을 도입했다. 노후 터보 냉동기 교체와 함께, 항온기를 에너지 절약형 AC 쿨링 팬으로 대체하고 노후 등기구를 LED 전구로 교체하기도 했다.

아울러 KT는 IDC 설계 단계부터 최신 기술을 적용해 에너지 절감을 꾀하고 있다. 신규 IDC 구축 설계 시 태양광 에너지, 수소연료전지 등 신재생 에너지 적용을 검토 중이다. 2020년 11월 개관한 ‘KT DX IDC 용산’에는 냉수식 프리쿨링과 같은 에너지 절감 신기술을 총동원해 냉방용 전력비를 20% 이상 절감했다.

KT는 자체 구축 IDC 뿐만 아니라 DBO(Design Build Operation) 사업과 브랜드IDC에도 에너지 절감 기술을 접목해 나갈 예정이다. DBO 사업은 자산운용사나 지자체 등이 추진하는 IDC에 설계, 구축, 운영을 대행하는 사업 모델이다. 브랜드IDC는 다른 사업자의 IDC를 빌려 KT의 운영체계 및 네트워크를 적용한 시설이다.

KT Cloud/DX사업본부장 이미희 상무는 “각 기업이 개별적으로 전산실을 운영하는 것보다 IDC를 활용하는 것이 에너지 효율적이라는 점에서 오히려 IDC로의 전환을 장려해야 한다”며 “KT는 국내 1위 IDC 사업자로서 국내외 최신 에너지 기술을 적극 도입해 IDC ESG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고집적, 고전력이 필요한 대규모 AI 연구개발 지원을 위해 ‘하이퍼스케일 AI 존’을 구축하고, 기존 GPU 대비 40~80% 수준의 에너지 효율성을 가진 IPU(지능형처리장치)를 국내 최초로 도입했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HN빅풋, 세 자릿수 규모 신입·경력사원 대규모 공개 채용 ‘BIG Recruiting 2022’

NHN빅풋이 ‘BIG Recruiting 2022’라는 제목으로 세 자릿수 규모의 대규모 채용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NHN빅풋은 지난 2월 NHN의 게임자회사 NHN픽셀큐브와 NHN...

두핸즈 ‘품고’, ‘2022 한국로지스틱스대상’ 스타트업 부문 수상

풀필먼트 테크 기업 두핸즈가 ‘제25회 한국로지스틱스대상’ 시상식에서 스타트업 부문 수상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24일 밝혔다. 한국로지스틱스대상은 한국로지스틱스학회와 대한상공회의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행사로 국내...

베스핀글로벌, 대화형 AI 서비스를 위한 통합 플랫폼 ‘헬프나우 AI’ 출시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이 대화형 AI 서비스를 위한 통합 플랫폼 ‘헬프나우 AI(HelpNow AI)’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베스핀글로벌에 따르면 ‘헬프나우...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현대차그룹 전기차 배터리 자산관리 플랫폼 기술 검증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현대자동차그룹이 ‘애저(Azure)’ 기반 디지털 트윈 솔루션을 주축으로 전기차(EV) 배터리 자산관리 플랫폼 구축에 시동을 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현대자동차그룹에 전기차 배터리 성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