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G-Cloud 기반 지자체 재택근무 시스템 운영

KT는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공공 전용 클라우드(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개발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재택근무가 일상화 되며, 기업뿐만 아니라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에서도 대응책을 고민하고 있다. 지자체는 국민의 생존과 삶의 질 보장을 위해 업무수행의 연속성을 확보해야 하는데, 높은 수준의 보안기준을 준수하면서 중요한 업무를 집에서 처리하는 것은 쉽지 않았다.

그 동안 지자체에서 사용하던 VPN 기반의 재택근무 방식은 특정 행정 시스템에만 접속이 가능했다. 따라서 예상치 못한 자가격리 상황이 갑자기 발생 했을 때는 대부분의 업무를 대무자가 처리해야만 했다. 또한 재택근무를 위해 사용한 노트북은 반납 시 매번 포맷을 진행하는 번거로움도 있었다.

KT 직원들이 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소개하고 있다.

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은 사용자별 권한에 맞는 고유 업무 수행이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국정원 재택근무 보안기준을 충족한 솔루션이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주관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인증(CSAP)도 획득했다.

KT는 전용회선 구축부터 G-Cloud까지 통합 제공이 가능한 유일한 사업자다. 이 덕분에 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은 지자체가 외부 연동 사업자를 통해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보다 안전한 방식이며, 훨씬 저렴한 비용으로 구축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이 시스템을 사용하는 모든 업무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진행된다. 개인 PC에는 남는 자료가 없어 행정문서 유출 우려가 낮다. 사내 메신저 사용도 가능해 내근자와 재택근무자 간 소통도 원활하게 할 수 있다.

KT 전남전북광역본부장 서창석 전무는 “G-Cloud 기반 재택근무 솔루션은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도 시민을 위한 서비스는 끊기지 않아야 한다는 고민에서 출발해 개발됐다”며 “KT가 강력한 보안성과 효율 높은 트래픽 관리를 제공해 지자체가 직원의 안전을 보호하면서도 원활한 대국민 서비스를 수행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8월부터 지자체 최초로 KT의 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빌리뷰, ‘에스아이빌리지’에 리뷰 분석 서비스 도입

인공지능 리뷰 솔루션 스타트업 빌리뷰는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자사 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에 리뷰 분석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

펀더풀, ‘투자를 더 쉽게’하는 맞춤형 투자 정보 제공 ‘마이페이지’ 업데이트

최근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첫 1000만 영화에 등극한 ‘범죄도시2’의 후속작 '범죄도시3', 화제작 ‘한산:용의 출현’ ‘헌트’온라인 투자 공모를 진행한 투자K-콘텐츠 증권투자...

VM웨어 글로벌 설문조사, “한국 소비자 기술, 디지털 미래 신뢰도 가장 높아”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부문의 글로벌 리더인 VMware(이하 VM웨어)가 18일 새로운 기술과 디지털 미래를 맞이하는 전 세계 소비자들의 태도에 대한 연례 보고서를...

스노우플레이크, 한국서 개최되는 ‘데이터 클라우드 월드 투어’에서 ‘데이터 경제 리더상 제시’

데이터 클라우드 기업 스노우플레이크(Snowflake)는 데이터 주도형 경제를 소개하는 자사의 최대 데이터 클라우드 컨퍼런스인 ‘데이터 클라우드 월드 투어(Data Cloud World Tour)’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