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SAT, 차세대 우주 전문가 양성

KT SAT이 국가과학기술인력개발원(KIRD)과 9일 KT SAT 용인위성센터에서 우주기술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정부 주도로 우주 전문인력 양성사업이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인력개발은 우주개발 역량을 제고하기 위한 핵심요소이기 때문이다. 이는 우주 개발의 패러다임이 뉴스페이스로 전환되면서 국내 우주산업 생태계 조성 및 발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국가 차원의 움직임으로 볼 수 있다. 이런 흐름에 부응해 KT SAT은 과학기술정통부 산하 R&D 전문교육기관인 KIRD와 국내 기술 전문가를 양성하는데 대대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박귀찬 국가과학기술인력개발원장(왼쪽)과 송경민 KT SAT 사장(오른쪽)이 우주산업 인적자원 개발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9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우주 전문가 육성을 통한 국내 기술력 강화를 목표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우주기술 인력교육의 질적 수준 제고를 위한 △전문가 양성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공동개발∙운영 △이러닝 콘텐츠 공동 개발 및 비대면 교육 관련 정보 공유 △교육자문 협의체 구성 및 전문가 교류 △교육 훈련을 위한 공간∙시설의 활용 △과학기술인 경력개발 플랫폼 활용 등이다.

또한 양 기관은 우주 핵심기술 관련 교육 콘텐츠도 개발한다. 우주연구원(KARI), 천문연구원(KASI), 전파연구원(ETRI) 등의 우주 전문가를 대거 섭외하여 현장밀착형 교육을 기획∙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이러닝 및 실시간 온라인 교육 등을 통해 코로나19로 제한된 상황에서도 장소, 환경 등의 제약에 벗어난 양질의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KT SAT은 일찍이 기술 인재 양성의 필요성을 깨닫고 직원 역량 강화를 위한 ‘위성 기술 인증 프로그램’를 운영해왔다. 작년에는 한국산업인력공단으로부터 해당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사업 내 자격제도’로 공인 받았다.

KT SAT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내부적으로만 진행했던 우주 인력 개발 노력을 국내 산업체 전반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앞으로 KT SAT은 KIRD와 협력하여 우주 기업의 자생력 있는 생태계 조성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한 우주전문인력 양성 활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할 계획이다.

KT SAT은 우주산업체 통합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연간 1,000명에게 최고수준의 기술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향후 10년간 1만 명 이상의 우주 전문 인력을 육성하고자 한다.

KT SAT 송경민 사장은 “본격적인 우주시대 개막에 따라 우주 전문인력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선진국 수준의 기술을 확보한 인력을 육성하여 우리나라가 우주시대 리더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MS '장벽 없는 코딩', 한국 등 아태 지역 여성기업가 육성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인공지능(AI)·디지털 기술 등 IT 분야의 여성 인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 ‘장벽 없는 코딩’(Code; Without Barriers)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장벽 없는...

특금법에 결국…고팍스·후오비도 원화거래 중단, '빅4'만 생존

특정금융정보법(특금법) 영업신고 마감일인 24일 기준으로 가상자산 거래소가 줄폐업하거나 원화거래 지원이 중단됐다. 이날 기준으로 원화거래가 가능한 정상 영업 거래소는 업비트, 빗썸,...

미래차 잡으려면 車 사이버보안 필수…LG전자, 車보안 기업 '사이벨럼' 인수

스마트폰으로 촉발된 모바일 혁명은 폭넓은 확장성을 가지고 있다. 주요 기업들은 스마트폰에 이어 자동차를 차세대 모빌리티 혁명을 이끌 핵심 기기로 보고...

KT 5G, 7년 연속 5G 월드어워드 수상

KT가 2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5G 월드어워드 2021 시상식에서 ‘통신서비스 혁신상’, ‘최고 5G 코어망 기술상’ 2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