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O공영주차장 지금 주차 가능?'…9월부터 TMAP이 알려줘요

오는 9월부터 TMAP 내비게이션에서 서울 주요 공영주차장의 빈 자리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공영주차장 주차정보가 민간 내비게이션 서비스와 실시간으로 연동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26일 서울시와 티맵모빌리티는 서울시청 서소문1청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주차정보 제공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서울시와 티맵모빌리티가 각각 가진 주차정보를 실시간으로 연동하는 것이 핵심이다. 서울시는 주차정보안내시스템이 보유한 공영주차장의 기본정보와 실시간 주차가능대수를, 티맵모빌리티는 TMAP 주차 서비스를 통해 취합되는 실시간 주차정보를 서로에게 제공한다.

이에 따라 그동안 공영주차장 정보 위주로 제공됐던 '서울주차정보' 애플리케이션은 더 많은 민영주차장 정보를 제공하고, 내비게이션 TMAP에서는 서울 주요 공영주차장의 빈 자리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TMAP 내비게이션으로 공영주차장 주차현황을 확인하는 모습

현재 서울시내 공영 주차장은 총 974개(공공데이터포털 기준)로, 이 중 350개 주차장의 빈 주차공간을 TMAP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나머지 624개는 주차장 위치, 요금, 운영시간 등 정보만 제공된다.

김민오 티맵모빌리티 DI그룹장은 "이번 협력으로 운전자의 편의성이 향상되고 주차장 운영 효율도 크게 높일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T맵은 주차 문화의 혁신에 앞장서며 수요·공급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기업들이 '라방'에 빠지는 이유는?

[AI 요약] 코로나19 이후 비대면이 선호되며 모바일을 중심으로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라이브 커머스, 이른바 ‘라방’이 전성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3조원 수준이던...

야놀자에 'Technology'가 붙은 이유

[AI 요약] 야놀자는 2017년 호텔 솔루션 사업에 시작하여 2019년에 자동화 솔루션 '와이 플니티'의 첫 제품을 내놓았다. 온라인 예약 채널과 자동...

토스의 타다, 카카오에 도전장...12월 '타다 넥스트' 드라이버 모집

토스의 타다 서비스가 다시 시작된다. 타다는 12월 초 출시할 '타다 넥스트'에 참여할 드라이버를 사전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타다 넥스트는 지난해...

LG유플러스, 말레이시아 통신사에 K팝 'XR 콘텐츠' 수출

LG유플러스는 말레이시아 이동통신사 '셀콤 악시아타 베르하드'(셀콤)와 약 100만달러(약 11억8000만원) 규모의 5G 기반의 XR(확장현실) 콘텐츠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양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