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구독서비스 'T우주' 핫하네…가입자 15만·타통신사 가입자 30%

SK텔레콤의 구독 서비스 상품 T우주가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출시한 지 불과 1주일 만에 15만명 이상이 가입했고, KT와 LG유플러스 등 타 통신사 가입자도 30% 비중을 차지하는 등 소비자 취향저력을 제대로 했다는 평가다. SK텔레콤은 100여 개 제휴사와 추가 협의해 구독 선택권을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업계에서는 국내 구독시장도 T우주발 훈풍이 불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달 31일 신규 론칭한 구독 서비스가 출시일부터 인기를 얻으며 T월드, 11번가와 같은 셀프 가입 채널과 SKT 대리점 유통망 등 다양한 가입처에서 전 연령대에 걸쳐 고른 가입률을 보이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출시 후 일주일 경과 기준으로 'T우주'의 구독 패키지 상품인 '우주패스'와 단품 구독상품들의 총 가입자 수는 15만명을 넘어섰다.

가입 채널별로는 SK텔레콤 고객센터, 티월드, 11번가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한 가입이 70%를 기록했다. 오프라인 채널을 통한 가입은 30% 수준이다. 연령 분포는 20대가 약 19%, 30대가 33%, 40대가 29%, 50대 이상이 19%다. 특히 온라인 소비 주력세대인 20~40대가 80% 이상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11번가와 T월드처럼 웹/앱을 통한 셀프 가입 채널의 경우 20~30대 비중이 60%를 상회했다.

타 통신사 가입자의 비중도 현재 30% 수준이며 지속 증가하고 있다.

18개 제휴처의 구독 상품들을 선택형으로 제공하는 '우주패스 올' 상품을 보면 '배달의 민족', '파리바게뜨', '스타벅스', '이마트' 등 먹거리와 쇼핑 서비스가 많은 관심을 받았다.

11번가의 해외직구 카테고리 거래액은 아마존 글로벌스토어의 혜택이 제공되는 '우주패스'의 인기에 힘입어 론칭 후 일주일 간 전월 동기간 대비 3.5배 이상 커졌다. 아마존 글로벌스토어 구매고객의 상품 탐색 빈도(페이지뷰)는 기존 11번가 구매고객 대비 약 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 측은 한 달 내에 배스킨라빈스, 보틀웍스와 사운드짐 등 새로운 제휴사도 여러 곳 합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100여 개 제휴사와 추가 협의 중이다.

윤재웅 SK텔레콤 구독마케팅담당은 "더 다양하고 인기있는 제휴사들을 영입해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美 SEC, 다음주 비트코인 ETF 승인…코인 시장 희소식

미국 증권 감독 당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다음주에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를 승인한다. 14일(현지시간) 주요 외신은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SEC가 다음 주에 첫...

싸이월드 드디어 운영 재개?…정식 서비스 전 맛보기 서비스로 '로그인'

원조 SNS 싸이월드가 드디어 서비스 재개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애초 예고와 달리 몇차례 연기 지연 등 부침을 겪은 상황에서,...

데카콘 야놀자, '보복여행 특수' 인터파크 사업부문 인수로 날개 단다

[AI 요약] 숙박 플랫폼 1위 기업 야놀자가 국내 1세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인터파크 사업부문에 대한 지분 70%를 2940억원에 인수하며 종합 여가...

'사'자 직업서 맞붙은 전문직 vs 플랫폼...관건은 '소비자 편익'

[AI 요약]카카오로부터 촉발된 플랫폼 갈등이 전문직으로까지 확산되고 있다. 변호사, 세무사, 의사 등 전통적으로 전문직 우대를 받던 '사'자 직업의 종사자들도 관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