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2만원대 '어린이 5G 요금제'…자녀 통신비 부담 완화

SK텔레콤은 3일부터 어린이 및 청소년 고객을 위한 새로운 요금제를 출시해 고객 요금 선택권 강화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SK텔레콤이 새롭게 선보이는 요금제는 어린이 요금제 3종과 청소년 요금제 4종이다. 특히 업계 최초로 어린이를 위한 5G 요금제를 2만원대로 출시해 초등학생 자녀를 둔 고객의 이용 부담을 대폭 완화했다.

SK텔레콤 어린이 홍보모델이 '어린이 5G 요금제'를 소개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온라인 수업 확산, 스마트폰 보급률 증가 등 변화하는 이용 패턴에 맞게 만 12세 이하 어린이 고객을 위한 5G 요금제 2종과 LTE 요금제 1종을 새롭게 출시한다.

우선 5G 요금제는 월 3만6000원에 데이터 4GB를 제공하는 '5G ZEM플랜 퍼펙트'와 월2만6000원에 2GB의 데이터를 제공하는 '5G ZEM플랜 베스트' 총 2종을 선보인다. LTE 이용자를 위해 기존 대비 데이터를 2배 확대하고 음성통화를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LTE ZEM플랜 베스트'도 함께 출시한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어린이 요금제 3종은 데이터를 다 쓴 뒤에도 추가 요금 없이 일정 속도로 인터넷, 메신저 등을 계속 이용할 수 있으며, 집전화와 이동전화 구분 없이 음성 통화도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어 어린이와 부모 모두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EBS의 주요 교육 콘텐츠를 데이터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는 'EBS 데이터팩(월 6600원)'도 무료로 제공해 모바일 학습 활성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데이터 제공을 대폭 확대한 청소년 전용 LTE 요금제 4종도 새롭게 선보인다. 신규 출시 요금제 4종은 2.5GB/6GB/12GB/100GB의 다양한 라인업으로 구성되어 고객의 선택권을 확대했다.

SK텔레콤은 청소년과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강화한다. ZEM 앱에서는 지난 1일부터 어린이 과학 동아와의 제휴를 통해 6개 인기 과학 콘텐츠를 매월 2회 무료로 제공한다. SK텔레콤을 이용 중인 중·고등학생 고객들에게는 오는 9일부터 23일까지 '0한동' 앱의 '0틴위크'를 통해 신청자 모두에게 데이터 2GB를 지급하며,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등의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볼보·티맵 협력 확대…”비디오 스트리밍·오디오북도 가능

XC60·S90·V90 등 안드로이드 OS 탑재 전 모델 ‘TMAP 인포테인먼트’ 탑재 지난해 세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기반 차량용 통합 인포테인먼트(IVI)를 선보인 볼보자동차와 티맵모빌리티가 협력을 확대한다. 티맵모빌리티는...

티맵모빌리티-서울용달협회, 화물사업 디지털화 협력

티맵모빌리티와 용달 운송업계가 화물사업 디지털·플랫폼화 등 시장 발전을 위해 힘을 합친다. 티맵모빌리티는 서울특별시개인(용달)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서울용달협회)와 'TMAP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스티비, 해외비즈 뉴스레터 '커피팟' 투자...'뉴닉' 이어 두번째

이메일 뉴스레터 서비스 스티비(대표 임의균, 임호열)가 해외 비즈 뉴스레터 커피팟(대표 오세훈)에 투자했다. 스티비의 이번 투자는 2019년 이메일 뉴스레터 서비스 뉴닉...

디지털 대전환 시대의 청년 지원정책 '청년 통신비 부담' 완화

앞으로 청년들이 구직을 위한 활동으로 구직 사이트 접속 시 데이터 이용료가 면제될 계획이다. 또한, 이통3사는 20대 청년 이용자를 대상으로 데이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