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TA,‘B5G/6G 글로벌 표준화 이니셔티브’강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가 5G-Advanced 및 6G 표준화 워크숍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최근 인공지능, 기계학습 등 6G에 활용될 요소 기술 연구가 본격화되면서 6G 기술 선점을 위한 세계 주요국들의 표준화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이에,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는 본 워크숍을 통해 국제전기통신연합에서 추진 중인 6G 비전 수립 현황 및 3GPP에서 진행 중인 5G-Advanced 표준화 주요 이슈 등을 점검하고 글로벌 6G 기술 선점을 위한 대응 방안을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특허청과 표준특허 동향과 표준특허 개발 전략에 대해 논의하고 패널 토의를 통해 5G-Advanced 및 6G R&D 전략, 표준화 전략 등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는 워크숍에 이어, B5G 및 6G 표준화 활동 강화를 위해 부의장을 재선출하고, 프로젝트그룹별 업무 범위를 점검하는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전하며, 제2대 의장으로 선출된 김대균 랩장은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가 글로벌 B5G/6G 표준화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TTA 최영해 회장은 “내년 6월이 6G 이동통신 국제표준화의 첫 단추인 6G 비전 완료 시점인 만큼 이동통신기술위원회의 재정비는 6G 비전 수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6G 이동통신 요구사항 표준을 주도하는 재도약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하며, “TTA는 국내 산·학·연·관 기술 교류를 촉진하고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 해외 표준화기관 간 협력을 강화하는 등 우리나라가 글로벌 6G 표준화를 선도할 수 있도록 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블록체인 기부플랫폼 체리, 누적 기부액 50억 넘었다

이포넷이 개발∙운영하는 블록체인 기반 기부플랫폼 ‘체리’가 2년 10개월 만에 누적 후원 금액 50억원을 달성했다. 총 296개 단체가 체리를 통해 1421개의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고 누적 기부 횟수는 7만6314회를 넘겼다.

에프엑스기어, LOTT 헬스버스 ‘디지털 닥터’ 기술 개발 위한 125억 계약 체결

XR, 디지털 휴먼 전문기업 에프엑스기어(FXGear)가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모바일 서비스가 가능한 실존 유명 의사의 ‘디지털 닥터’ 구현에 성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이와...

버추얼휴먼 이솔, 나스(NARS) 신제품 론칭쇼 호스트 맡았다

자이언트스텝이 버추얼휴먼 '이솔'을 나스(NARS) 신제품 ‘파워 매트 립스틱’ 론칭쇼의 호스트로 발탁했다고 26일 밝혔다. ‘파워 매트 립스틱’ 론칭쇼는 26일 오후 7시 네이버 쇼핑라이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전기차 충전소 이용자 61% "충전소 자리 잡기 어려워"

한국전기차인프라기술이 전기차 충전에 대한 회원 인식 및 KEVIT 충전서비스 만족도 조사를 위해 지난 8일부터 21일까지 14일 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은 KEVIT 충전서비스 이용자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