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TA,‘B5G/6G 글로벌 표준화 이니셔티브’강화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가 5G-Advanced 및 6G 표준화 워크숍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최근 인공지능, 기계학습 등 6G에 활용될 요소 기술 연구가 본격화되면서 6G 기술 선점을 위한 세계 주요국들의 표준화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이에,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는 본 워크숍을 통해 국제전기통신연합에서 추진 중인 6G 비전 수립 현황 및 3GPP에서 진행 중인 5G-Advanced 표준화 주요 이슈 등을 점검하고 글로벌 6G 기술 선점을 위한 대응 방안을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특허청과 표준특허 동향과 표준특허 개발 전략에 대해 논의하고 패널 토의를 통해 5G-Advanced 및 6G R&D 전략, 표준화 전략 등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는 워크숍에 이어, B5G 및 6G 표준화 활동 강화를 위해 부의장을 재선출하고, 프로젝트그룹별 업무 범위를 점검하는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전하며, 제2대 의장으로 선출된 김대균 랩장은 “TTA 이동통신기술위원회가 글로벌 B5G/6G 표준화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TTA 최영해 회장은 “내년 6월이 6G 이동통신 국제표준화의 첫 단추인 6G 비전 완료 시점인 만큼 이동통신기술위원회의 재정비는 6G 비전 수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6G 이동통신 요구사항 표준을 주도하는 재도약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하며, “TTA는 국내 산·학·연·관 기술 교류를 촉진하고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 해외 표준화기관 간 협력을 강화하는 등 우리나라가 글로벌 6G 표준화를 선도할 수 있도록 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핏펫, ‘경영효율화TF’ 출범… 경기침체 극복 위해 조직 구조 변화 각오

반려동물 토탈 헬스케어 스타트업 핏펫은 최근 전 세계적 경기침체 가운데 회사의 자생력을 키우고 반려동물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확보 하기 위해...

카카오모빌리티, 라오스 진출, 고젝∙그랩과 한 판 붙는다… 카카오 T 기술 인프라로 현지화 시동

카카오모빌리티가 라오스에 현지 전용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고젝∙그랩 등 동남아 시장 기반의 글로벌 업체들과 본격적인 경쟁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브레인-바이브컴퍼니, “국내 최초, AI 아티스트 작품 잡지 표지로 선보였다”

카카오브레인은 AI·빅데이터 전문 기업 ‘바이브컴퍼니’와 협업해 미국의 글로벌 경제전문지 ‘FORTUNE’의 한국판인 ‘FORTUNE KOREA’의 2월호 표지 제작에 참여했다고 31일 밝혔다. 카카오브레인과...

기업 임원들이 보는 2023년 경기 전망은?

새해가 밝았지만 경기 전망은 어둡다. 세계은행에서는 현지 시간으로 지난 10일, 작년 6월에 발표했던 세계경제성장률 전망치를 3%에서 1.7% 수준으로 거의 반토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