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들린, ‘그리팅’의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 이용 기업 1000곳 돌파

그리팅의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을 이용하는 기업이 약 4개월 만에 1000개를 돌파했다. (이미지= 두들린)

채용관리 솔루션 스타트업 두들린은 기업용 채용관리 플랫폼 ‘그리팅(Greeting)’ 내에 채용사이트를 자유롭게 무료로 제작할 수 있는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을 선보인 지 약 4개월 만에 해당 기능을 이용한 기업이 1000곳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그리팅’은 모집 공고부터 합격 통보까지의 전체 채용 과정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채용관리 플랫폼이다. 여러 채용 플랫폼에서 들어온 이력서를 동일한 포맷으로 한 번에 열람하고 관리할 수 있다. 또한 각 지원자별 평가, 일정 조율, 합격 유무 통보가 한 공간에서 가능해 인사담당자와 경영진의 효율적인 의사소통이 이뤄진다. 현재 쏘카, 아이디어스, 패스트파이브, 넵튠, 강남언니 등 약 1700곳 이상의 고객사를 두고 있다.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이 지난 2월에 추가된 이후 5월까지 1000곳이 넘는 기업이 그리팅에서 채용사이트를 만들었다. 그리팅을 이용하면 1개의 채용사이트를 무료로 제작할 수 있다. 1000개 이상의 채용사이트에는 현재 3536건이 넘는 채용공고가 올라가 있다.

두들린은 채용을 통해 기업을 알리는 ‘채용 브랜딩’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채용시장 트렌드를 반영해 채용사이트를 자유롭게 만들 수 있는 기능을 선보였다.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으로 기업은 코딩 없이 몇 번의 클릭만으로 자사만의 특성을 살린 채용사이트를 구축해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지원자는 채용 정보와 기업 문화를 자세히 파악할 수 있다. 그리팅에서 만든 채용사이트는 채용관리 시스템과도 연계돼 그리팅 내에서 채용 공고를 작성, 수정, 마감할 때도 채용사이트에 변경 사항이 즉시 적용된다.

두들린은 채용사이트 제작 기능을 계속해서 업데이트하고 있는데, 최근에는 인터넷 주소(URL) 커스터마이징 기능과 마케팅 분석 툴 코드 삽입 기능을 추가했다. 기존에 사용 중인 회사 도메인이나 채용사이트 도메인으로 URL을 자유롭게 설정해 브랜딩을 강화할 수 있다. 또 구글 애널리틱스, 메타 픽셀, 네이버 서치어드바이저 등의 코드를 채용사이트에 삽입함으로써 다양한 검색 플랫폼에서 검색되도록 채용사이트를 최적화하는 데 참고할 수 있다.

이태규 두들린 대표는 “자체 설문조사 결과, 개발자의 65%가 구직 시 기업의 채용사이트를 참고한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그리팅을 이용하면 효율적인 채용 프로세스를 구축하는 동시에 회사를 손쉽게 홍보할 수 있다”고 말했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유아이패스, 신규 기능 업데이트 공개

엔터프라이즈용 자동화 소프트웨어 기업 유아이패스(UiPath)가 글로벌 유저 컨퍼런스 포워드5(FORWARD 5)에서 최신 플랫폼 업데이트를 선보였다.

편의점 마감 상품 배달… 라스트오더 '편의점 배달 서비스' 론칭

마감할인상품 거래 서비스 라스트오더는 오는 10월 1일부터 세븐일레븐 편의점 상품 배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NHN페이코 간편 결제 서비스, 다이소도 반했다

NHN PAYCO(이하 NHN페이코)는 균일가 생활용품점 아성다이소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 다이소와 매장 기반 배송 서비스인 샵(#)다이소에 페이코(PAYCO) 결제 서비스를 적용했다고 30일...

아드리엘 마케팅 솔루션 ‘애드옵스’, 기흥그룹 도입했다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맥라렌 서울·애스턴마틴 서울 등 글로벌 모빌리티 브랜드 국내 총괄을 맡고 있는 기흥그룹과 손잡았다. 30일 아드리엘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