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 스트리밍 앱 OBS, 애플 실리콘 최적화 베타 버전 발표

온라인 영상 스트리밍 앱 OBS (사진=OBS Project)

무료 동영상 스트리밍 앱으로 유튜버의 인기를 얻고 있는 OBS 스튜디오가 드디어 애플 실리콘을 지원하는 베타 버전을 4일(현지시간) 선보였다. 현재 인텔 맥에 기반을 둔 OBS 스튜디오는 앞으로 M1, M2 등 애플 실리콘에 최적화돼 더욱 강력하고 안정된 성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OBS 스튜디오는 오픈소스 기반 자유 소프트웨어로 누구나 라이선스 문제없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무료 스트리밍 앱이다. 많은 사용자와 다양한 플러그인, 사용 환경을 갖춘 덕에 유튜버 등 동영상 스트리머에게는 필수 앱으로 불리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OBS 스튜디오 28.0 베타 버전은 그동안 인텔 맥에서 완벽한 호환성을 제공하던 것과 달리 애플 실리콘을 정식으로 지원한다. 애플 M1 및 M2 칩셋을 장착한 최신 맥에서도 OBS 스튜디오를 더욱 잘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개발 측은 OBS 스튜디오 28.0 베타 버전이 처리 속도 등 성능과 함께 안정성 역시 향상됐다고 전했다. 예를 들어 10비트 HDR 비디오에 대한 지원과 맥OS에서 고성능 화면 캡처를 위한 새로운 스크린랩처키트 API(ScreenCaptureKit API)에 대한 지원을 추가됐다. 또한 애플 VT 인코더에 대한 지원을 크게 향상됐다.

아울러 개발 측은 M1 등 애플 실리콘 맥에서 더 적은 전력을 소비하므로 맥북 등 포터블 맥에서 활용하기에 더욱 편리하다고 설명했다. 다만, 서드파티 플러그인의 경우 별도의 애플 실리콘 업데이트를 지원해야 한다.

애플 실리콘을 지원하는 OBS 스튜디오 정식 버전 공개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이번 28.0 베타버전은 깃허브에서 최신 OBS 베타 버전을 내려받을 수 있다.

추현우 기자

goodgl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인도판 우버 '올라', 2024년 인도제 전기차 출시할 터

인도 최대의 차량 공유업체인 올라(Ola)가 전기 바이크에 이어 완전한 전기차 생산에 도전한다. 최근 소프트뱅크의 투자에 힘입어 전기자 자회사인 올라 일렉트릭(Ola Electric)을 설립하고 오는 2024년까지 배터리 기반 전기차를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글, 드디어 안드로이드 13 출시… 픽셀폰 먼저

구글이 모바일 운영체제인 안드로이드 13을 공식 출시했다. 대폭적인 UI 변경이나 기능 개선보다는 안정성과 성능 향상 중심으로 개발이 진행됐다. 안드로이드 13은 구글 픽셀폰에 가정 먼저 적용된다.

"하나로 모든 것이 통한다" 본격화되는 테크기업들의 ‘슈퍼앱 전략’

최근 앱을 기반으로 금융, 여행, 모빌리티, 이커머스 비즈니스를 이어가던 기업들이 각자의 강점을 무기로 영역을 확장하며 ‘슈퍼앱 전략’을 본격화하고 있다. 네이버, 카카오 등 거대 빅테크가 이미 상당 부분의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들 후발 주자들은 자신의 전문 분야를 중심으로 한 슈퍼앱 전략을 시도하고 있다.

전쟁 승패 좌우하는 '드론'… 美 육사생도들은 드론을 어떻게 활용할까?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에서 대형 드론(무인항공기)들이 러시아군 탱크를 타격하는 등 활약상은 전쟁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하지만 대형 드론과 달리 소형 드론이 전쟁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지는 잘 알려지지 않는다. 하는지 보여주는 실제 훈련 과정의 일부를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