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결제한 이커머스는 네이버, 배민은 ‘다크호스’로 떠올라

[AI요약]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문화 확산과 온라인 서비스 이용 증가에 따라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이커머스 분야에서 지난해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이용한 서비스로 네이버가 꼽혔다. 그 뒤를 따르는 것은 쿠팡, SSG닷컴(이베이코리아 포함), 배달의 민족, 11번가 순이다. 증가폭으로는 쿠팡이 이커머스 빅3 중 가장 높다. 주목되는 것은 4위를 기록한 배달의 민족이다. 2021년 18조 7166억 원으로 전년 대비 증가폭은 무려 76%에 달한다. 이는 상위 TOP5에서 가장 큰 성장률이기도 하다.

11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지난해 이커머스 분야 리테일 매출 순위를 이와 같이 분석했다. 주목되는 점은 점유율 기준 3위를 기록했던 쿠팡의 부상과 배달앱으로 체급 차이가 날 것으로 인식됐던 배달의민족이 4위를 기록했다는 사실이다. (이미지=와이즈앱·리테일·굿즈)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문화 확산과 온라인 서비스 이용 증가에 따라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이커머스 분야에서 지난해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이용한 서비스로 네이버가 꼽혔다. 그 뒤를 따르는 것은 쿠팡, SSG닷컴(이베이코리아 포함), 배달의 민족, 11번가 순이다.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에 따르면 이는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사용한 신용카드, 체크카드, 계좌이체, 휴대폰 소액결제를 통한 결제 금액 표본조사 결과로, 각 이커머스 서비스 결제추정금액은 2020년 대비 큰 폭으로 증가해 코로나19 이후 대중들의 소비 방식이 크게 변했음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켰다.

지난해 결제추정금액이 가장 큰 네이버는 2020년 27조 5234억에서 2021년 36조 916억 원으로 3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위를 차지한 쿠팡은 2020년 22조 1575억 원에서 2021년 34조 2071억 원으로 54% 증가한 것으로 추정됐다. 증가폭으로는 쿠팡이 이커머스 빅3 중 가장 높다.

3위를 기록한 SSG닷컴은 2020년 22조 2,801억 원에서 2021년 23조 8,524억 원으로 7%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이마트의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따라 SSG닷컴과 이베이코리아(G마켓, 옥션 등)를 합산한 결제추정금액이다.

별도 기준으로 SSG닷컴은 2020년 4조 9920억 원에서 2021년 6조 2261억 원으로 증가한 반면,이베이코리아는 2020년 17조 2880억 원에서 2021년 17조 6262억 원으로 상대적 증가폭이 미미했다. 눈 여겨 볼 부분은 점유율 기준 이커머스 분야 국내 2위로 평가되던 SSG닷컴이 이번 순위에서는 3위를 기록했다는 점이다.

더욱 주목되는 것은 4위를 기록한 배달의 민족이다. 2020년 10조 6645억 원에서 2021년 18조 7166억 원으로 증가폭은 무려 76%에 달한다. 이는 상위 TOP5에서 가장 큰 성장률이기도 하다. 놀라운 점은 배달의 민족이 다른 기업과 달리 배달중개앱으로서 취급 품목이나 규모 면에서 열세임에도 불구하고 4위를 기록했다는 점이다. 최근 배달의 민족은 배달앱을 넘어 이커머스 플랫폼으로 도약할 계획을 밝히며 관련 인프라 구축에 총력을 기울이는 상황이다.

5위를 기록한 11번가는 2020년 11조 1586억 원에서 2021년 13조 1966억 원으로 18% 증가한 것으로 추정됐다. 11번가로서는 상대적으로 경쟁 상대라고 생각지 않았던 배달의 민족이 부상하며 2021년 한 해 사이 단숨에 순위가 뒤바뀐 셈이 됐다.

한편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이번 조사가 법인카드, 법인계좌이체, 기업 간 거래는 포함돼 있지 않아 추가적인 요소가 더해질 경우 순위 변동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테라 생태계 복원 계획 시동… 부활 가능할까?

'테라 생태계 복원 계획'에 대한 커뮤니티 투표는 25일 마감 시간을 기준으로 찬성 65.5%, 반대 0.33%, 기권 20.98%로 과반수 이상이 표를 던지며 최종적으로 승인됐다. 이에 따라 새로운 테라는 알고리즘 스테이블코인 기반이 아닌 새로운 형식으로 27일부터 새로운 형태로 2.0 체인을 형성할 예정이다.

"뛰는 인산철에 나는 리튬" 전기항공기 시대 열 '리튬 공기 배터리'까지… 잇따르는 리튬 배터리 혁신

최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가뜩이나 특정국가에 쏠려있는 전세계 배터리 원자재 수급이 빠듯해졌고 가격도 급상승하고 있다. 다행히도 세계 곳곳의 배터리 연구원들이 혁신적 연구성과를 잇따라 쏟아내고 있다. 한정된 자원으로 에너지 효율을 높일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연구 성과가 속속 발표되고 있다.

자율주행차 안전성 높인다... '레벨3 안전기준' 개정 추진

국토교통부는 자율주행차가 안전하게 제작되고 조기 상용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레벨3 자율주행차 안전기준 개정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2019년 12월 세계 최초로 레벨3 자율주행차 안전기준을 제정한 바 있으며, 이후 2021년 3월 제정된 국제기준과 정합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 개정을 추진한다.

키오스크의 미래? 무인 매장 직접 가보니… 힙해졌다!

최저임금 상승과 코로나19로 ‘무인(無人)점포’가 늘고 있다. 최근에는 주문부터 픽업까지 모든 것이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매장도 생겼다. 하지만 늘어나는 무인점포에 비해 디지털 소외계층의 디지털 격차는 더욱 벌어지고 있어 개선이 필요하다.